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발행인 칼럼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 최근 한국 내에서 해외동포들 대상으로 발행되고 있는 일...

Posted in 유럽전체  /  by eknews  /  on Jun 27, 2012 08:11
발행인 칼럼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

최근 한국 내에서 해외동포들 대상으로 발행되고 있는 일부 신문들이 해외 근무 외교관 등을 대상으로 포상행사를 하면서 묵묵히 자신의 임무를 성실하게 수행하고 있는 또다른 외교관들에게는 당혹감을 갖게 하고 있는 알려졌다.

한 신문사가 먼저 '발로 뛰는 영사상'을 만들어 수여하자,뒤이어 창간된 신문사에서는 직급을 하나 더 높여 '베스트 공관상' 을 만들어 수여하고 있다. 

이들 신문사들은 신문 지면은 매주 정기적으로 발행치 않고, 해외에는 거의 배포 되질 않는 등 인터넷에만 의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같은 수상 대상자들의 공적은 주로 재외동포를 위해 수고하고, 재외국민 권익 증진을 위해 기여한 외교관들을 재외동포단체들 중심으로 추천받아 엄격한 심사로 선정해 상패를 수여한다고 이들 신문사들은 밝히고 있다.

하지만, 명망있는 심사위원들이 참여하여 엄격한 심사를 통해 이루어진다고 해도 추천하는 단체나 인물들과 공관의 관계 혹은 외교관들과의 관계에 따라, 또는 각 한인 단체장들의 적극성이나 관심도에 따라 추천 유무가 결정되고 있어 객관성이 떨어진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영국 런던에서도 지난 2004년(당시 회장:신우승) 재영한인회가 설립된 이래 처음으로 당시 주영한국 대사관의 이 영호 영사에게 8.15 광복절 행사에서 재영한인회가 재영한인들을 대신하여 감사패를 수여한 적이 있었다.

당시 이 영사는 주말과 휴일을 반납하고 재영한인 사회의 궂은 일을 마다하고 발로만 뛰는 것이 아니라 온몸으로, 혼신을 다해 뛰는 모습을 보여주어,이에 감동한 당시 재영한인들이 "이런 분에게 어떻게 고마움을 표할까 ?" 하는 마음이 하나가 되어 재영한인회 이사회에서 만장일치로 "감사하는 마음으로 감사패라도 하나 수여하자." 고 결의되어 이루어진 것이다.   

이는 재영한인들의 뜻이 모아져서 수여된 순수한 감사패였다.

하지만 최근 같은 영국 런던에서 이와는 정반대의 상황도 벌어졌다. 

많은 한인들이 '정말 휼륭한 총영사'라면서 위의 두 신문사에 추천하여 수상할 수 있게 하자는 제안이 수 차례 제기되었으나, 그와 감정상 편한 마음을 갖지 않았던 극소수 한인들의 반대로 수상 제안은 끝내 관철되지 못했다. 

그는 3-4개월 후 다른 공관으로 부임한 지 1 년도 채 안되어 위의 신문사중 한 곳으로부터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들 두 신문사가 만든 이 상들은 이와같은 동포사회의 우여곡절 속에 수상자가 추천되고, 그렇게 해서 추천된 수상후보자들만으로 엄격한(?) 심사가 이루어져 수상자가 결정되고 있는 것이다.

결국, 수상의 첫 조건은 수상대상자들이 휼륭하고 발로뛰는 외교관들이어야지만,  한인단체장이나 추천하는 위치에 있거나 추천에 적극적이고 관심있는 한인동포와의 관계가 더 중요하다. 

즉, 추천이 되어야만 수상 후보가 될 수 있고 수상의 영예를 안을 수 있는 것이다.

 한인단체장이나 인물 등 추천위치에 있는 자가 무관심하거나 적극적이지 못하면 아무리 휼륭한 외교관일지라도 추천 자체가 안되어 수상은 커녕 후보에도 오르지 못하는 것이다.

둘째로는 아무리 휼륭하고 발로 뛴 외교관일지라도 원칙과 소신을 지키느라, 일부 몰지각한 한인단체장과의 불협화음 등으로 이들 추천위치에 있는 인물들과 원할한 관계에 있지 않는 경우도 아예 추천 자체가 불가능한 것이다.

 결국, 수상 추천을 받으려면 추천위치에 있는 인물들과 인간관계 등이 잘 유지되어야 한다.

물론, 주최측이나 일부 한인들은 공관장이나 영사가 한인단체장과 좋은 관계를 갖는 것 자체가 추천의 기본이라고 할 수 있으나, 일부 인격이 제대로 갖추어지지 못한 한인단체장들의 마음까지 얻는 것은 무리일 것이다. 

셋째, 주재국 내에 한인회 등 한인단체가 아예없는 곳도 역시 추천을 받지 못하게 되는 등 여러 가지 이유가 남아 있다.

유럽에는 많은 국가들에 한인회가 아직없다. 

동포사회에서 일부 외교관들에게 농담반 진담반으로 '영사상 하나 받게 해줄까'라는 말이 화자되기도 한다.

이러한 수상 추천 과정이나 추천위치에 있는 자의 생각에 따라 추천 여부가 결정되고 이를 바탕으로 수상자가 결정된다는 것은 객관적이지 못하고 매우 불합리한 것이다.

이로인해 아무리 발로 뛰고 심혈을 다해 노력해도 추천위치에 있는 자의 눈에 들어야만 수상에 추천되고 심사대상이 되어 수상이 결정된다는 것은 공정한 수상이 될 수 없다.

이와같이 객관적이지 못하고 매우 불합리하며 공정하지 못한 절차로 인한 수상자들의 탄생은 현지에서 열악한 조건 속에서도 묵묵히 맡은 바 책무를 다하기 위해 헌신하고 봉사하고 있는 다른 영사나 공관장들의 자괴심 등 사기를 저하시킬 수도 있다. 

대한민국을 대신해서 해외에 주재하는 영사나 공관장,전권특명대사를 대상으로 수상 행사를 하면서, 이들 모두에 대한 객관적 자료나 검증를 통해 수상자를 결정하는 것이 아니라, 한인단체장이나 일부 동포 사회의 주관적인 입장에서 일부 외교관만을 추천을 받아 심의를 하는 수상은 더이상 그 의미나 가치가 없다고 볼 수 있다.

또한, 영사나 특명전권대사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외교관들에게 수여되는 상을, 그 상을 줄 수 있는 수준이나 위치에 있지 않는 곳에서 수여한다면 대한민국을 우롱하는 것이다. 

그리고, 영세한 신문사들이 750만 해외동포들을 등에 업고  이런 시상제도를 하는 배경이 명확하지 않다.  

동포사회에서 이런 시상제도의 목적에 대해 공감대는 거의 없는 반면 의구심이 많은 실정이다. 차제에 이런 시상제도의 필요성에 대해서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본다.

공관장에 대한 표창은 외교통상부 몫이다. 

공관장으로서 타에 모범이 되는 근무를 했다면 외교통상부에서 우수 공관장으로 표창을 하는 것이 맞다고 본다.

 공관장의 노고에 진정 감사 표시를 하고자 한다면 한인회 등 동포 단체에서 감사장을 전달하거나 한국 외교통상부에 한인회 명의로 이런 뜻을 전달하면 된다고 본다.

아무튼, 대한민국을 대표하여 해외에 주재하는 영사나 공관장 등 외교관들에게 수여하는 상이라면 그 상을 수여할 수 있는 위상을 갖춘 곳에서, 최소한 해당 부처인 외교통상부의 관심 속에 모든 영사,공관장들이 심사의 대상에 포함되어 객관적인 자료와 검증을 통해 심의를 받는다면 더욱더 공정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고  '상다운 상'이 되어 동료들을 비롯한 주재국 해외동포들에게도 뜨거운 축하를 받게 될 것이다.

유로저널 발행인 김 훈


 

 

URL
http://eknews.net/xe/398049
Date (Last Update)
2012/06/27 08:11:28
Category
유럽전체
Read / Vote
3108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398049/e6c/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2011-09-05 50918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imagefile 2011-09-20 57754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2011-10-31 46903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imagefile 2011-11-16 65368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2011-11-23 52394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54527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50538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imagefile 2011-12-07 37481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2-02-22 25194
»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2012-06-27 31081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2013-03-27 24031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imagefile 2017-05-11 19763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imagefile 2017-10-11 11074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2018-03-21 6460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imagefile 2018-10-20 4342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주최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10-30 6458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image 2019-06-07 2814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image 2019-06-07 2825
5603 독일 서울에서 개최된 제100회 전국체육대회-해외동포선수 골프 개인전에서 독일 최철순 선수 은메달- newimagefile 2019 / 10 / 17 4
5602 독일 주 함부르크 총영사관 국경일 리셉션 imagefile 2019 / 10 / 14 51
5601 유럽전체 월드옥타 LA ‘취업박람회’, 한인구직자 2,000여명 몰려 imagefile 2019 / 10 / 09 112
5600 독일 개천절 기념식 및 제5회 한국주간 부천필하모니 오케스트라 콘서트 imagefile 2019 / 10 / 08 131
5599 독일 사단법인 해로,   <제4회 치매 예방의 날> 성황리에 마쳐 imagefile 2019 / 10 / 08 236
5598 독일 재독한인장애인총연합회 정기총회 및 한방워크숍-‘응급 시 수지대처 및 예방’ imagefile 2019 / 10 / 07 132
5597 독일 주프랑크푸르트총영사관 2019년도 국경일 리셉션 imagefile 2019 / 10 / 06 151
5596 독일 통일로 가는 길목에서 프랑크푸르트 한인합창단 작은 연주회 imagefile 2019 / 10 / 06 140
5595 영국 한국영화 탄생 100주년 기념, 제14회 런던한국영화제 11월 한 달동안 개최 imagefile 2019 / 10 / 02 186
5594 영국 예술이 된 한국의 비무장지대(DMZ), ‘경계협상’ 展 개최 imagefile 2019 / 10 / 02 169
5593 유럽전체 유로저널이 전하는 전세계 옥타(OKTA)주요뉴스 imagefile 2019 / 10 / 02 201
5592 독일 제25대 재독호남향우회 임원명단 2019년9월30일 현재 imagefile 2019 / 10 / 01 217
5591 독일 손기정선수를 기리고 평화통일 염원을 담아 베를린 마라톤대회에 참가한 한국선수들 - 국위선양 마라톤팀과 이를 도운 베를린 교민들 모두 다 애국자- imagefile 2019 / 10 / 01 787
5590 독일 프랑크푸르트 한국학교 2019년 가을 축제 imagefile 2019 / 09 / 29 242
5589 독일 한국 매력 알리기 행사(Korea Die Faszinierende Welt) 주프랑크푸르트총영사관 주최 imagefile 2019 / 09 / 29 200
5588 독일 강정희 작가 ʺ한강과 라인강의 두물머리ˮ 단편 소설집 출판 imagefile 2019 / 09 / 29 194
5587 독일 독일 남부지역 글뤽아우프 복지회 2019년 제13회 문화의 날 행사 imagefile 2019 / 09 / 29 202
5586 독일 2019년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 imagefile 2019 / 09 / 29 197
5585 독일 김병철 작가 퍼포먼스 오체투지 ‘봄맞이 청소’로 주독한국대사관에서 주독북한대사관까지 진행. imagefile 2019 / 09 / 23 377
5584 독일 재독일 충청인 향우회 한가위 척사대회-신명나게 하루를 즐기자! imagefile 2019 / 09 / 23 364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