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세계적인 작곡가 윤이상 선생의 구명운동 50주년을 맞아 당시의 생생한 역사적 증언과 함께 동백림 사건의 초...

Posted in 독일  /  by eknews04  /  on Dec 09, 2018 05:36



크기변환_1543508419859.jpg


세계적인 작곡가 윤이상 선생의 구명운동 50주년을 맞아 당시의 생생한 역사적 증언과 함께

동백림 사건의 초국가적인 의미를 되새기는 ‘윤이상 구명운동 50주년 기념 평화 토크 및 콘서트’가

지난 11월 24일, 윤이상평화재단(이사장 탁무권)과 베를린 윤이상하우스(운영관장 정진헌

베를린 자유대학 교수) 공동주최로 베를린 윤이상 선생 자택이었던 윤이상하우스

KEB 한나홀에서 열렸다.


크기변환_1543508431924.jpg


행사에서는 송두율 전 뮌스터대학 교수와 이유재 튀빙겐대학 교수, 우베 슈멜터 독한협회 회장,

윤이상 제자였던 어빈 코흐-라파엘 교수 등이 동백림 사건과 관련한 당시 상황을 조명했으며,

정범구 한국대사, 한국 학자, 음악가, 예술인 그리고 현지인 등 70여 명이 모여 7시간 동안

릴레이 행사를 가졌다.


크기변환_1543508415030.jpg


행사는  칼스루헤 음대 한가야 교수의 피아노와 소프라노 서예리의 오프닝 콘서트로 시작됐다. 

콘서트는 윤이상 선생의 초기 가곡, 편지 (김상옥 시) , 고풍의상 (조지훈 시),

박영희 선생의 피아노곡 연주와 "목마르다"를 불렀으며, 재일동포 망명 음악가 한재숙의

가곡 망향제주(홍용오 시)를 불러 이 행사의 의미를 감성적으로 느끼게 했다.


크기변환_FB_IMG_1543920964105.jpg


정범구 대사는 축사에서 윤이상의 업적에 대해서 논란이 있었지만 문재인 정부 들어서

그의 업적은 인정받게 되었다.  그는 생애 동안 남북의 화해를 위해 많이 노력했으며

동서양의  음악적인 전통을 중계하는 연결자로서 역할을 하였다.”고 말했다.


크기변환_1543508428076.jpg


전 조선인민민주주의공화국 독일대사를 역임한 도리스 헤르트람프는 독일과 남북한을 잇는

가교 역할을 해주신 윤이상 선생님의 업적을 기리는 축사를 하였다.


크기변환_FB_IMG_1543920983103.jpg


이어, 1부 ‘기억과 증언’ 세션에서는 튀빙겐대학교 한국학과장인 이유재 교수가

‘독일은 왜 윤이상 구명을 위해 움직였는가’에 대한 연구 발표가 있었다.

그는 발표에서 “동백림 사건과 한국을 위한 초국가적 민주화 운동이었다”며,

냉전의 경험이 달랐던 시공간적 맥락의 중요성을 지적했다.


크기변환_1543508435794.jpg


이어 독일로 망명한 윤이상과 민주사회건설협의회를 창립하고 의장을 맡은

전 뮌스터대학교 송두율교수는 "내 체험공간 속의 동베를린 사건"이라는 주제로 역사적 사건을

생생한 삶의 이야기로 증언했으며, 2006년 국정원 과거사특별위원회가 동백림 사건이

확대·과장됐다는 점을 밝힌 것을 언급하면서

"한국사회에서 국가보안법이 너무 오랫동안 영혼의 자유를 죽여왔다"고 말했다.


크기변환_20181124_152618.jpg

또한 윤이상 석방 캠페인을 위해 오케스트라를 조직하여 연주를 이끌고 지휘를 했던

현 독한협회 회장 우베 슈멜터박사는 동백림 사건이 터진 1967년도 당시의 독일을 비롯한

유럽의 역사적 문화적 전환기(68운동)부터 최근까지의 연대적 활동을 소개했다.

간결한 발표를 통해 윤이상 선생과의 만남과 옥중 작품 "나비의 미망인" 관람기를 보며,

당시 독일분위기에 대해서 설명하였다.


크기변환_FB_IMG_1543921047645.jpg


윤이상 선생의 제자였던 어빈 코흐-라파엘교수는윤이상 선생과의 만남과 옥중 작품

"나비의 미망인" 관람기를 보며, 당시 독일분위기에 대해서 설명하였다.


또한 동백림사건의 또 다른 피해자인 이응로 화백의 옥중화를 동백림에 대한 예술적 감성을

미술작품으로 공감하고자, 큐레이터이자 미술사학자 박계리 자유대 초빙교수가

이응로 화백의 삶과 작품에 대해 발표했다.


크기변환_FB_IMG_1543921075084.jpg


2부 순서에서는 ‘윤이상의 옥중 음악 그리고 윤이상을 기억하는 음악’ 프로그램이 기획돼,

윤이상하우스 상주음악가 정은비 타악기 연주자가 그리스에서 활동하다 프랑스로 망명한

크제나키스의 레봉을 힘차게 연주해 참석자들로부터 우레와 같은 박수갈채를 받았다.


크기변환_1543508462581.jpg


또한 윤선생의 제자인 토시오 호소까와의 Memory of Isang Yun

트리오 피아니스트 숀니아 아카르, 바이올린 마틴 푼다, 첼로 요나탄 바이르레의

섬세한 연주를 감상했으며, 작곡가 양이룩군이 동백림 사건의 피해자 천상병 시인의 시에

곡을 붙인 "귀천"을 메조소프라노 민수연이 수준 높은 가창력으로 불러 감동을 더 했다.


이어서 윤이상 선생 작품의 정통 해설가이신 국제윤이상협회 볼프강 슈파러 회장이

윤이상의 대표적 옥중작품이자 수작인, 대중에는 잘 공개되지 않았던 <>

음악적 특성에 대해 소개하며 감상하는 시간을 가졌다.


크기변환_1543508477476.jpg


3부에는 한반도 평화를 위한 문화예술의 역할이라는 주제에는 우베 슈멜터 박사의 사회로,

정은비 연주가와 성악가 홍일, 다름슈타트 음대 코드 마이저링 학장이 개인적 경험과

음악의 시대사적 역할 및 중요성에 대해 발언자와 관객들이 함께 깊이 있는 논의를 하였다.

특히, 윤이상하우스를 통해 남북한 음악인들이 소통함은 물론, 윤이상 선생의 작품을 함께

연주하는 활동의 중요성을 공유하였다.

이 행사를 주최한 정진헌 교수는 이 행사를 위해 후원해주신 여러분들께 감사 드리며,

윤이상 선생님께서 많이 기뻐하시리라 믿으며, 이제부터 동백림 사건은 재조명되고, 한 맺힌 피해자분들의 명예가 제대로 회복되어, 그 과정에서 남북한 화해와 협력의 길이 예술을 통해 한 차원 높게 진행되도록, 이 행사에 함께 해주신 우리 모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독일 유로저널 김복녀 기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2011-09-05 49185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imagefile 2011-09-20 56073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2011-10-31 45251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imagefile 2011-11-16 63704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2011-11-23 50700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52883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48899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imagefile 2011-12-07 35832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2-02-22 23519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2012-06-27 29376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2013-03-27 22384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imagefile 2017-05-11 18034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imagefile 2017-10-11 9358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2018-03-21 4827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imagefile 2018-10-20 2781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주최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10-30 4246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image 2019-06-07 1258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image 2019-06-07 1270
5375 독일 대한민국 병무청. 국외체류자 병무행정 설명회 개최 - 프랑크푸르트에서 독일동포 대상으로 - imagefile 2018 / 12 / 10 465
» 독일 윤이상을 위한 탄원운동 50주년 기념 평화 토크 및 콘서트 imagefile 2018 / 12 / 09 546
5373 독일 도르트문트 한글학교 40주년 학예회-성황리에 개최 imagefile 2018 / 12 / 08 478
5372 독일 한국의 원형문화 인문학 강연회“잃어버린 대한민국의 역사와 시원문화를 찾아서” imagefile 2018 / 12 / 07 460
5371 이탈리아 밀라노 2018년 성탄음악회, 대성황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 / 12 / 05 617
5370 유럽전체 유럽총련, 임원회의 및 유럽 한인 차세대 행사 성황리 개최해 imagefile 2018 / 12 / 04 1328
5369 독일 베를린에서 문화인류학자 조한혜정 교수와 함께하는 초청의 밤이 열렸다. imagefile 2018 / 12 / 04 468
5368 독일 본분관 이두영 신임 총영사 파독광부기념회관 방문 imagefile 2018 / 12 / 04 1168
5367 독일 프랑크푸르트지역 한인회 제4회 “한국의 날 문화 대잔치” 대성황 imagefile 2018 / 12 / 04 520
5366 독일 중부한독간호협회 김장김치 만들기-아쉽지만 마지막 행사 imagefile 2018 / 12 / 03 343
5365 독일 금창록 신임 프랑크푸르트총영사 한인회장들과 상견례 imagefile 2018 / 12 / 01 552
5364 독일 2018 한-독 환경워크샵 「지속가능한 생산과 소비」 개최 imagefile 2018 / 12 / 01 348
5363 독일 본 무지개 앙상불 13 째 성탄 음악회 를 마치고 imagefile 2018 / 12 / 01 571
5362 독일 평화의 달빛, 한독불 선율을 타다 imagefile 2018 / 12 / 01 451
5361 독일 제25회 태권도지도관 국제태권도 마스터 대회 성황리 개최-차용길, 차 현 부자 공로증서 받아 imagefile 2018 / 11 / 27 1385
5360 독일 2018년 뒤셀도르프 한인회 한국문화의 밤-통합의 축제, 2세들 활약도 빛나 imagefile 2018 / 11 / 27 682
5359 독일 재독 코리언심포니오케스트라단 2018년 정기공연 imagefile 2018 / 11 / 27 547
5358 영국 3.1 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영국 기념사업회 출범 imagefile 2018 / 11 / 27 864
5357 영국 영국 탈북민 단체 '통준모' 킹스톤 병원 후원모금 운동에 참여! imagefile 2018 / 11 / 25 726
5356 독일 주본분관, 파더본대 ‘한국의 날’ 행사 개최 imagefile 2018 / 11 / 20 1504
Board Search
6 7 8 9 10 11 12 13 14 15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