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존경하는 향군가족 여러분 !!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활동과 제약 속에서 생활에 불편하신 가운데에도 건강하시...

Posted in 독일  /  by eknews05  /  on Jun 06, 2020 23:24


존경하는 향군가족 여러분 !!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활동과 제약 속에서 생활에 불편하신 가운데에도 건강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 드립니다.


벌써 6월을 맞이하였습니다. 우리국민은 6월이 오면 6.25전쟁을 상기하며 암울했던 시절을 회상하게 됩니다. 또한 도이칠란트 향군과 동포들은 매년 6.25를 전후해 친목과 화합으로 체육행사를 하며 한반도 평화통일을 염원하는 행사를 치러 왔습니다.


그러나 코로나 감염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으로 2020년 향군체육행사는 안타깝게도 취소하게 되었습니다.


6.25전쟁은 역사에 기록된 것 처럼 김일성의 야욕으로 저지른 남침전쟁이며, 이를 지키기 위해 UN군과 우리 국군들의 생명을 앗아 갔습니다 그러나 아직도 잘못된 역사관으로 편 가름하는 정치인들의 편협한 사고로 국민들을 양분시키고 있는데 대하여 우리향군은 냉철하게 판단하여 이를 바로잡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이에 대한민국재향군인회(이하 향군)는 이같이 국론분열을 엄중 경고하며 보도 자료를 발표했습니다.


 

존경하는 향군 가족 여러분, 코로나 위기를 슬기롭게 대처하시고 모두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뵙기를 기대합니다.


 

향군




컬러향군마크k.jpg




 

 



 

 

호국영령이 없었다면 오늘의 대한민국은 존재하지 않는다.

일부 정치인들은 호국영령을 두 번 죽이지 마라 -



 

대한민국재향군인회(이하 향군) 6월 호국보훈의 달을 앞두고 정치권을 중심으로 ‘역사 바로 세우기를 내세워 “친일청산을 운운하며 “국립현충원에서 친일파 무덤을 파내야 한다.”고 주장하는 등 국론분열을 조장하고 있는 현실에 대해 심각하게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



 

 최근 일부정치인들이 24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김성숙선생기념 사업회가 주최한 ‘2020친일파 항일의 현장현충원 역사 바로 세우기’ 행사에 참석하여 “친일파 무덤을 파묘하자라고 하면서 “친일파를 현충원에서 파묘하는 것은 마땅한 일” 이라고 말하고 21대 국회에서 “친일파 파묘법을 만들겠다.”고 했다.



 

 또 언론보도에 의하면 공무원이 최근 건강이 악화되어 와병 중인 백선엽장군 사무실을 찾아가 “국립묘지법이 개정되면 백장군님이 현충원에 안장되었다가 다시 뽑아내야 하는 일이 생길까 걱정 된다는 취지로 발언했다고 보도했다.



 

 1천만 향군은 국가안보 제2보루로서 국내외 안보상황과 최근 사상 유래 없는 ‘코로나19’로 인해 온 국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가적 재난상황에서 국론을 하나로 결집하여 국난 극복에 매진해야 할 상황임에도 일부 정치인들이 국론분열을 조장하고 있는데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다음과 같이 향군의 입장을 밝힌다.



 

 첫째향군은 일부 정치인들의 잘못된 역사인식을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


최근 국민을 대표한 국회의원 신분을 가진 일부 정치인들이 잘못된 자의적 역사인식을 바탕으로 국가의 정체성을 부정하고 국군의 명예를 훼손시키며 국론분열에 앞장서고 있는 현실에 대해 국내 최대의 안보단체인 1천만 향군은 이를 심각하게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친일청산 문제는 아직 국민적 합의가 이루어지지 않아 사회 곳곳에서 갈등현상이 노정되고 있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일부 정치인들이 편향된 시각의 역사적 사실을 기정 사실화하여 “현충원에서 파묘 하자고 주장하는 것은 무책임한 국민 선동 이며 ‘역사 바로 세우기가 아니라 ‘역사 뒤집기라고 평가하지 않을 수 없다따라서 정치인들은 이러한 국론분열 조장행위를 즉각 중단하라.



 

 둘째창군 원로들을 친일파로 몰고 가는 것은 대한민국 국군을 부정하는 것이다.


8.15 해방이후 정부수립과정에서 각 분야의 경력과 능력 있는 인재들을 영입하여 정부조직을 편성하였으며 창군 역시 광복군 출신중국군 출신만주군 출신 등 다양한 출신의 군 경력 소유자들을 엄격한 심사를 거쳐 대한민국 국군창설에 참여시켰다즉 이분들은 대한민국 정부가 적성을 검증한 창군멤버들이다 이 분들은 창군 2년 만에 동족상잔의 6.25를 맞아 김일성의 적화통일 야욕을 분쇄하는데 목숨 걸고 싸워 한반도의 공산화를 막아낸 전쟁영웅들이다특히만주군 출신인 백선엽 장군은 창군 멤버로서 6.25전쟁 시 최악의 전투로 알려진 낙동강 방어선상의 ‘다부동 전투를 승리로 이끈 주역이며 인천상륙작전 성공 후 평양탈환 작전을 성공시킨 국내·외가 공인하는 전쟁영웅이다뿐만 아니라 휴전 후에는 국가 안보의 핵심인 한미상호방위조약 체결과 한미동맹강화에 기여한 일등 공신이기도 하다이러한 국민모두가 칭송해야 될 애국자를 친일로 매도하는 것은 국군 자체를 부정하는 것이나 다름없는 것이다.



 

 

 셋째풍전등화의 위기에서 목숨 바쳐 나라를 지킨 호국영령을 욕되게 하지마라.


국립현충원은 1955, 6.25전쟁 시 풍전등화의 위기에서 목숨 바쳐 나라를 지킨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기 위해 국가가 만든 국군묘지이다일제의 강압적 체제 아래서 불가피하게 일본군에 입대하여 복무했다는 이유만으로 ‘친일파’, ‘반민족자’ 라고 규정하는 것은 지나친 평가이며사실 왜곡이다이는 해방 후 창군에 참여하여 김일성의 불법 남침으로 시작된 6.25전쟁에서 목숨 바쳐 나라를 지키고 공산화를 막아낸 전쟁영웅들의 명예를 짓밟는 반민족적 행위이다호국영령과 전쟁영웅들이 없었다면 오늘의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은 존재할 수 없었음을 전 세계가 알고 있다이런 분들이 친일파로 매도되어 마음의 고향인 국군묘지에 들어가면 안 된다는 것은 지나친 억지주장이며 국립묘지에 안장된 분들을 파내야 한다는 것은 호국 영령을 두 번 죽이는 것이다.



 

 넷째정부는 국론을 하나로 결집하여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희생에 보답하는데 최선을 다하라.


6월은 나라를 지키다 순직한 호국영령들을 추모하고 이들의 고귀한 희생을 기리며 안보의식을 다지는 호국 보훈의 달이다정부는 6월 한 달 만이라도 온 국민이 경건한 마음으로 호국영령들을 추모하고 90세가 넘는 노구를 이끌고 오늘도 힘겹게 살아가고 있는 참전용사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할 수 있는 범국민적 분위기를 조성하여 이 분들의 희생에 보답하도록 하자안보에는 여와 야진보와 보수가 따로 있을 수 없다온 국민 모두가 진영논리에서 벗어나 6.25전쟁 70주년을 국민 대통합의 계기로 삼아 우리가 직면해 있는 국가적 재난을 하나 된 국민의 힘으로 극복해 나갈 것을 제안한다.



 

만약일부 정치인들의 역사왜곡과 호국영령들의 명예를 훼손하는 반역사적 행위가 지속될 경우 1천만 향군은 앞장서서 반대운동을 적극 추진할 것임을 엄중히 경고한다.



 

2020. 61

대한민국재향군인회



 

 

 

URL
http://eknews.net/xe/557458
Date (Last Update)
2020/06/06 23:24:35
Category
독일
Read / Vote
387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57458/a6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2011-09-05 65664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imagefile 2011-09-20 69587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2011-10-31 61461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imagefile 2011-11-16 77238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2011-11-23 67048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69028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61849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imagefile 2011-12-07 49273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2-02-22 36647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2012-06-27 45546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2013-03-27 38403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imagefile 2017-05-11 33705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imagefile 2017-10-11 21738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2018-03-21 17137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imagefile 2018-10-20 11677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10-30 15913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image 2019-06-07 12004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image 2019-06-07 10384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3회 국제포럼 성황리에 개최해 imagefile 2019-11-06 7130
5727 독일 쾰른 한인 천주교회 본당 설립 50주년 기념 미사, 빛을 비추소서! imagefile 2020 / 06 / 29 579
5726 독일 주프랑크푸르트총영사관 공식 인스타그램 개설-인스타 오픈 이벤트에 참가하자 imagefile 2020 / 06 / 29 398
5725 독일 독일 프랑크푸르트한인회 회원에게 마스크 및 생필품 지원 imagefile 2020 / 06 / 29 630
5724 독일 민주평통 북유럽협의회 온라인 정기회의 및 평화통일 강연회 imagefile 2020 / 06 / 29 447
5723 유럽전체 해외동포 480명, 남북정부에 긴급 호소문 발표-민족의 평화통일을 위한 당사자로서의 한반도 평화를 위한 4.27 판문점선언과 9.19 평양공동선언을 책임감을 가지고 실천해 나가야 imagefile 2020 / 06 / 24 522
5722 독일 6.15 남북 공동선언 20주년 기념행사 imagefile 2020 / 06 / 22 392
5721 독일 “우리도 이웃”, 음악으로 위로를 전하는 작은 음악회들이 베를린에서 열려 imagefile 2020 / 06 / 16 656
5720 독일 베를린 여성활동가들, 4대 남북 합의의 조속한 국회 비준 동의 촉구하고 나서 imagefile 2020 / 06 / 15 714
5719 독일 주본분관 관내 한인사회 코로나19 안전화상간담회 개최 imagefile 2020 / 06 / 11 325
5718 독일 재독한인총연합회-코로나19로 인한 동포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생필품 및 마스크 지원 행사 imagefile 2020 / 06 / 11 342
5717 독일 주독일본분관 재독한인입양인협회에 마스크 기증 imagefile 2020 / 06 / 08 499
» 독일 호국영령이 없었다면 오늘의 대한민국은 존재하지 않는다. imagefile 2020 / 06 / 06 387
5715 독일 재독한인간호협회 위탁 사업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건강증진 사업 imagefile 2020 / 05 / 25 638
5714 독일 주프랑크푸르트 총영사관, 2020년 상반기 기업지원협의회 개최 imagefile 2020 / 05 / 20 450
5713 영국 '힘 내라 NHS' '영국내 대사관, 한인사회와 유럽평통'이 '킹스톤 병원'에 성금모아 전달 imagefile 2020 / 05 / 20 1787
5712 유럽전체 유럽한인총연합회 유럽 22개국 한인회에 마스크 1만7500장 지원 imagefile 2020 / 05 / 20 384
5711 독일 민주평통 유럽중동아프리카 지역회의 운영회의 화상회의 개최 imagefile 2020 / 05 / 19 288
5710 독일 재유럽 5.18 민주화운동 기념행사, 온오프라인으로 열려 imagefile 2020 / 05 / 18 1448
5709 독일 주독일한국대사관 동포들에게 마스크 배부-대한민국에 감사 imagefile 2020 / 05 / 05 492
5708 독일 비스바덴 한글학교 온라인 수업-앞서가는 한글학교 운영으로 타 학교의 모범 imagefile 2020 / 05 / 05 420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