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오월 민중항쟁 41주년기념제, 독일에서도 온라인으로 개최되다 지난 5월 22일 토요일, 독일에서도 오월 민중항쟁 41...

Posted in 독일  /  by eknews06  /  on May 29, 2021 19:01

오월 민중항쟁 41주년기념제, 



독일에서도 온라인으로 개최되다



지난 5 22 토요일, 독일에서도 오월 민중항쟁 41주기 기념제가 열렸다



기념제는 한민족유럽연대, 코리아협의회, 한국민중문화모임, 베를린 노동교실로 구성된 재유럽 5.18 민중 항쟁 협의회가 주최하고 세계 한민족 여성 네트워크 독일지역본부가후원하였다.



코로나 판데믹 이전에는 2 3 일정으로 진행이 되던 독일 오월 민중항쟁 기념제는 작년에는 .오프라인으로, 올해에는 온라인으로만 열렸지만, 독일에서 뿐만 아니라 한국, 캐나다,호주, 뉴질랜드, 베트남 등지의 해외동포들까지 포함하여 90여명이 참가하였다




1255-한인취재 1 사진 5.png







5.18 민주화운동을 기리는 기념제는 1 추모식, 2 강연, 3 문화프로그램으로 진행되었다



1 추모식에서는 이종현 한민족유럽연대 상임자문의 추모사, 묵념, 분향 그리고 조현옥 독일 대한민국 대사의 격려사에 이어 정동년 광주 5.18기념재단 이사장, 지선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이사장, 재일한국민주통일연합, 힌츠페터 기자 미망인, 루츠 드레셔 목사, 나경택기자와 위인백교수의 연대사가 이어졌고 이후 목진학 성악가의 추모가와 전체 참가자가산자여 따르라 합창하는 것으로 진행되었다



2 순서로는 명진스님이오월에서 한반도의 평화로라는 주제로 강연을 다음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고, 3 문화 프로그램으로는 소솔이(소리), 김보성(장고) 서하영(가야금) 비나리와 개고리타령과 두들소리의 사물놀이가 이어졌으며 이후 성명서 낭독과 단체사진 촬영을 최영숙 한민족유럽연대 의장의 폐회사로 기념제를 마쳤다.





한민족유럽연대 이종현 상임자문은 추모사에서아직도 우리 앞에는 해결해야할 일들이 산적해 있다. 우리는 모든 것을 해결하기위해 다시 촛불을 밝혀야 한다. 숭고한 5.18정신을 이어받아 앞으로도 함께 분투할 것을 다짐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온라인지만 참석자들은 각자 준비한 촛불과 향을 모니터 앞에 켜고 민주 영령들을 기리는 묵념을 다음, 영상으로 보내온 조현옥 독일대사의 격려사를 경청하였다.





대사는 “5.18 민주영령들의 희생이 밑거름이 되어 오늘날 우리가 국제사회에서 인정받는 모범적인 민주주의를 이룩했다. 광주의 진실을 세계에 알렸던 독일 위르겐 힌츠페터기자를 기리는 힌츠페터 국제보도상 수상이 금년부터 실시된다. 당시 독일에 있던 유학생들과 동포들은 5.18 민주화운동의 실상을 독일과 세계에 알리면서 5 정신에 동참했다. 광주 5월항쟁을 계기로 독일에서도 고국의 민주화운동에 동참하는 많은 단체들이 생겨났고 단체들이 한국의 민주화운동을 세계에 알리고 독일에서 스스로 교민의 권리를 찾는 활동을 했다. 활동들은 한국뿐 아니라 독일내에서 교민사회를 발전시키는 원동력이 되었다.” 밝혔다.





이어 5.18기념재단 정동년 이사장은 동영상 연대사를 통해 “5. 18항쟁은 가장 절망적인 순간에 사람이 사람에게 기적이 되었을 순간을 만들었다. 생과 사를 넘나드는 절대절명의 상황에서 주먹밥을 나누고 헌혈의 대열에 동참했다. 서로 돕고 용기를 북돋으며 가진것을 나누는 것이 불의한 국가폭력에 대항하는 방법이라는 것을 역사에 남겨주었다. 당시 보도가 모두 막힌 상황에서 해외동포들이 전두환과 군부의 만행을 규탄하고 광주의 진실은 세계에 알렸다. 광주의 눈물과 고통에 가장 먼저 손을 내밀고 응답한 것은 바로 해외동포여러분이었다. 여러분의 헌신적인 활동이 5.18 민주화운동 진상규명에 힘이 되었다. 해외동포여러분의 활동이 제대로 조명될 있도록 노력하겠다.” 밝혔다.



민주화기념사업회 지선 이사장의 연대사는 한국에서 참여한 김찬호씨가 대독하였는데, “코로나19 확산과 더불어 세계 곳곳에서 민주주의가 위기를 맞고있다. 이웃과 함께 살아가야할 사람들이 자비와 화해보다는 경쟁과구별, 차별과 폭력으로 많은 것을 차지하기 위해 욕심을 내고 있다. 조국의 민주주의와 평화 그리고 통일을 위해 변함없는 연대와 성원을 부탁한다.” 했다


우줄라 여사가 대독한 힌츠페터기자의 미망인 에델트라우트 브람슈테트는 연대사에서  남편인 힌츠페터기자가 광주에 가게된 계기와 그의 활동을 소개하며오늘날 민주주의와 자유가 허용되는 곳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은 자신을 운이 좋은 사람이라고 생각해야 하며 항상 그것을 감사해야한다. 우리는 또한 이전 동독을 기억한다. 민주주의와 자유는 결코 당연히 얻어지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매년 기념 추모식이 젊은 세대들에게 특히 중요하다 밝혔다.




1255-한인취재 1 사진 2.png




사진> 루츠 드레셔 목사



한국어로 천천이 연대사를 동아시아 선교회 소속의 루츠 드레셔 (Lutz Drescher) 목사는 1987 광주를 방문하고 알게되었다는임을 향한 행진곡 바로 자리에서 불렀다.



그리고광주의 희생자들은 죽은 것이 아니라 우리의 기억과 마음속에 하나님과 함께 살아 있다. 광주의 희생자만을 기억하는 것이 아니라 지금은 통일된 나라인 독일인으로써 여전히 분단된 한반도사람들을 생각한다. 한반도 전쟁을 끝내고 평화로운 공존이 가능하도록 기도하고 여러분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 이것이 나의 뜨거운 맹세이다.”라고 하여 많은 참가자에게 감동을 주었다.




강연에 나선 명진스님은 “5월광주라고 운을 떼고나서 갑자기 울컥한지 잠시 멈추었다가늦게 찾아와 죄송합니다.. 다른 군인들도 죄책감에 시달리지 말고 피해자들에게 용서를 구하길 바랍니다.” 41년만에 5.18영령과 광주시민들에게 사죄한, 1980 5 광주에 투입되었던 신순용 소령의 말을 먼저 읽고 나서이제야 실마리가 풀리는 같다. 높은 계급의 가해자들이 고백이 잇달으면 발포명령자에 대한 진실도 밝혀질 것이다.”라고 했다




1255-한인취재 1 사진 1.png 

 


사진> 명진스님


또한 스님은  “5.18 민주화운동 진실규명과 책임자 처벌도 못하면서 영령을 위로한다는 말만 되풀이 없다. 가해자들이 무릎꿇고 영령앞에 사죄해야 분들도 지하에서 편히 눈을 감을 것이다…. 민주주의는 통일로 가는 발판이다. 남북이 더불어 행복해야 한다. 빠른 시일 통일은 안되더라도 군사적 대치는 종전선언으로 종식시켜야 한다.” 밝혔다.




이어 스님은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가 결정합니다. 5천년을 함께 살았고 70년을 헤어져 살았습니다. 이제 우리는 헤어져 없습니다.”라고한 문재인 대통령의 연설을 상기하며이제는 우리 민족이 하나되어 가지 않으면 5.18 민주영령들이 우리를 용서하지 않을 것이다.”라고 했다.




최영숙 한민족 유럽연대 의장은유토피아란 미래에 있는 것이 아니라 과거의 위기에 순간에 섬광처럼 번쩍이는 것이다.”라는 학자의 말을 소개하며, “41년전 광주 참혹한 학살의 현장에서도 주먹밥을 서로 나누었던 대동단결이 바로 유토피아라고 생각된다. 41년전 광주항쟁을 보면서 광주항쟁의 의미가 우리가 인생을 살아가는데 이정표라고 생각했다. 41년간 매년 5 영령들을 기리는 행사를 하면서 우리가 이정표를 향해서 정확히 가고 있는지 점검하곤 했다. 그래서 매년 5월은 우리에게 특별히 다가온다 자리에 참석해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 격려사로 연대사로 동참해주고 좋은 강연을 해주신 명진스님과 공연으로 참여해준 젊은 예술가들에게도 감사드린다.”라는 폐회사로 기념제의 막을 내렸다.




1255-한인취재 1 사진 3.png



1255-한인취재 1 사진 4.png



이날 기념제는 장장 3시간에 걸쳐 진행되었는데 많은 시차에도 불구하고 중간에 빠져나가는 사람없이 모두 끝까지 자리를 지키며 함께 했다.




유로저널 독일 베를린  정선경 기자 


info.sunkyoung.jung@gmail.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2011-09-05 86002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imagefile 2011-09-20 90912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2011-10-31 82226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imagefile 2011-11-16 98790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2011-11-23 87688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89279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82711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imagefile 2011-12-07 70231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2-02-22 58415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2012-06-27 65951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2013-03-27 59483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imagefile 2017-05-11 57276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imagefile 2017-10-11 43388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2018-03-21 34844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imagefile 2018-10-20 29492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10-30 33513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image 2019-06-07 30072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image 2019-06-07 29258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3회 국제포럼 성황리에 개최해 imagefile 2019-11-06 26550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이 선정한 2020년 유럽 한인 사회 10 대 뉴스 imagefile 2021-01-06 10956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 유럽 한인 취재 기사 무단 전재에 대한 경고 2021-06-12 5319
5887 유럽전체 재외동포재단 주최, 2021 재외한글학교 교사를 위한 온라인 1차 연수 성공리에 개최 imagefile 2021 / 08 / 15 261
5886 유럽전체 월드옥타 차세대 무역스쿨,전세계 11개국 18개 도시에서 개최 imagefile 2021 / 08 / 07 965
5885 독일 주독한국대사관 본분관 2021 케이팝 월드 페스티벌 독일 서부지역 예선전 개최 imagefile 2021 / 07 / 30 771
5884 영국 '英 요크 한국의 날 축제' 성황리 개최 imagefile 2021 / 07 / 25 501
5883 독일 쾰른 한인회 건강세미나와 야유회에서 제헌절 의미 되새겨 imagefile 2021 / 07 / 25 517
5882 독일 코리아협의회와 한민족유럽연대, 대북전단 살포와 한반도 평화 강연회와 토론회 개최 imagefile 2021 / 07 / 18 498
5881 독일 (사) 재독한인장애인총연합회 2021년 한방세미나 성황리에 개최 imagefile 2021 / 07 / 14 654
5880 영국 한국전쟁 71주년을 맞이해 영국참전용사들께 보내는 편지 모아 책과 영상으로 만들어져 imagefile 2021 / 07 / 13 537
5879 프랑스 재불 한인 김송연씨,방탄소년단에 관한 <BTS 오디세이> 발간 imagefile 2021 / 07 / 01 272
5878 독일 6.25 71주년 독일 베를린에서 남북통일 위한 9개 국적 32명 여러 세대가 참여한 자전거주행 캠페인 열려. imagefile 2021 / 06 / 30 423
5877 독일 키르키즈스탄 민족서사시 마나스 음송 풍경세계문화협회 & 키르키즈스탄 문화협회 공동주최 imagefile 2021 / 06 / 06 480
5876 영국 월드옥타 런던지회, 영국 Dorking에서 트랙킹 행사 개최 imagefile 2021 / 06 / 04 635
5875 유럽전체 월드옥타 제 22차세계대표자대회, 사상 첫 온오프라인 대회로 4800만불 수출실적 성과 올려!! imagefile 2021 / 06 / 03 428
5874 독일 재독한인간호협회 제2차 임원회의 개최해 imagefile 2021 / 06 / 02 538
5873 독일 유럽 내 가장 왕성한 활동중인 민주평통 북유럽협의회,해외청소년 평화통일 골든벨 및 그림공모전 행사 개최해 imagefile 2021 / 06 / 02 993
5872 독일 주 함부르크 총영사관, 한국의 코로나 19 대응 전략 웨비나 개최 imagefile 2021 / 05 / 31 585
» 독일 오월 민중항쟁 41주년기념제, 독일에서도 온라인으로 개최되다 imagefile 2021 / 05 / 29 622
5870 독일 4.27 판문점 선언 3주년 기념 종전선언 촉구 강연회 -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북유럽협의회 주최 - imagefile 2021 / 05 / 24 628
5869 독일 주프랑크푸르트총영사관, 「2021년 상반기 기업지원협의회」(총 4회) 개최 imagefile 2021 / 05 / 23 649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