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2인자’로 통하는 과거 국무총리들,'대권도전 백전백패' 한국 정치에서만 유일하게 박복되는 것이 국가의 '2인자인...

Posted in 정치  /  by admin_2017  /  on Jul 28, 2021 10:32
‘2인자’로 통하는 과거 국무총리들,'대권도전 백전백패'

한국 정치에서만 유일하게 박복되는 것이 국가의 '2인자인 국무총리'들이 대권에 도전해 성공한 적이 없어 '총리 징크스'로 남아있다. 

아무리 안정적인 관리형 이미지로 2 인자로서 성공적 총리직을 마쳤다해도 대통령의 모습과 거리가 있다는 것이 총리 출신의 한계점으로 꼽힌다. 

1948년 정부 수립이래 대한민국 국무총리들은 대권의 야망을 꿈꿔 왔지만 도전을 했든 안했든 단 한명도 대권을 차지한 적이 없다. 

현대사에서 거물 정치인으로 기록되며,박정희, 김대중정부에서 두 번 총리직을 맡았던 김종필 전 총리도 정점까지 오르지 못하고 한 많은 정치 유랑 세월로 막을 내렸다. 

이어 같은 보수당에서 ‘대쪽’ 이미지로 유력 주자로 부상했던 판사 출신인 이회창 전 총리는 세 차례의 도전에도 불구하고 결국 대권의 꿈을 이루지 못했다. 

박근혜 정부에서 국무총리로 역시 같은 보수 계열인 국민의힘 전신인 자유한국당 황교안 전 대표는 지난 총선에서 참패해 책임을 지고 물러나면서 현재 대권 잠룡들중에서도 최하위에 머물면서 국민들의 관심에서 벗어나 버렸다.

그럼에도 2인자들중에 내년 대선을 위해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 정세균 전 국회의장이 전 총리출신으로 도전장을 내밀고 있지만, 이재명 경기 지사의 지지율에 한참 밀리고 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지지율이 하락세로 접어들고 있는 데 다가,다행히도 민주당 경선을 통해 재정비를 하면서 이낙연 전 총리는 지지율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15일 매일경제·MBN이 알앤써치에 의뢰해 실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이 전 대표는 여권 내 후보 적합도 조사에서 2주 전 조사 때보다 12.2%포인트 오른 25.5%를 기록해 1위인 이 지사(31.9%)에게 6.4%포인트 차이로 근접했다.

특히 이 전 대표는 이번 조사에서 20대(30.2%), 30대(38.6%)에서 이 지사를 앞섰다. 야권 후보인 윤 전 총장과의 가상 양자 대결에서는 윤 전 총장 37.9%, 이 지사 33.7%의 지지율로 격차가 4.2%포인트 차이였는데, 윤 전 총장과 이 전 대표 대결에서는 윤 전 총장이 38.2%, 이 전 대표가 35%를 얻어 격차가 3.2%포인트로 좁혀졌다.

여당 내 후보 적합도는 이 지사가 이 전 대표를 앞서고 있지만, 야권 대표 주자인 윤 전 총장과의 양자 대결에서는 이 전 대표가 유리하다는 결과다. 야권에서 윤 전 총장 지지율은 하락세를 보였다. 6주 전 1차 조사에서 37.9%였던 윤 전 총장의 야권 후보 적합도는 이번 4차 조사에서 31.5%까지 떨어졌다.

여야 1위 후보가 모두 지지율 하락을 겪고 있는 것은 대선후보 검증의 결과라는 분석도 나온다. 

여권 1위 이 지사의 경우 본격적인 민주당 내 경선이 시작되면서 그동안 수면 아래 있었던 형수에 대한 폭언 논란과 여배우 관련 스캔들이 떠올랐고, 윤 전 총장의 경우 배우자의 논문 표절 등 논란이 불거지면서 지지율이 빠진 것으로 풀이된다. 

그러나 절반이 넘는 유권자들이 대선주자는 이 같은 검증을 감내해야 한다고 생각한 것으로 나타나면서 이낙연 전 총리에게 유리해 ㄷ이번 대선에서는 전직 총리의 '백전필패'신화가 깨질 수 있을 지 관심이 모아진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72216
Date (Last Update)
2021/07/28 10:32:53
Category
정치
Read / Vote
432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72216/22c/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기업 2004년 출생 선천적 복수국적자,2022년 3월31일까지 국적이탈 신고해야 (18세 이전 이탈 가능) 2015-07-19 234415
공지 건강 국내 주민등록자, 해외 재산·소득 자진 신고하면 처벌 면제,10월1일부터 6개월간 imagefile 2015-09-22 211592
공지 기업 한국 국적 포기자, '최근 3년간 5만명 육박,병역기피자도 증가세, (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9-23 232042
공지 사회 재외동포 등 외국인 입국 즉시 공항에서 휴대폰 개통 가능 imagefile 2015-10-01 219772
공지 사회 재외국민 선거, 법 위반하면 국적에 관계없이 처벌 받는다. imagefile 2015-11-17 222318
공지 사회 재외동포, 입국시 자동출입국심사 가능한 반면 지문정보 제공 필수 imagefile 2015-11-23 216599
공지 사회 병역 의무 회피나 감면 목적 외국 여행이나 유학 후 미귀국시 강력 처벌 imagefile 2016-02-22 217470
공지 사회 재외국민 국내거소신고제도 폐지에 따른 재외국민 주민등록증 발급 안내 2016-05-22 233921
공지 정치 10억 넘는 해외금융계좌 내국인과 일부 외국인 신고 안 하면 과태료율 40% 2016-05-31 220914
공지 사회 병역 미필자는 국적 회복 불허, 해외 병역대상자 40세로 !!! imagefile 2017-06-20 186052
공지 사회 5월부터 41세 미만 병역미필자는 재외동포 비자 발급제한 imagefile 2018-02-19 145039
공지 사회 선천적 복수국적자 국적선택신고 안내 -외국국적불행사 서약 방식- imagefile 2019-01-07 134966
공지 사회 해외 병역기피자 입국금지 및 국적 회복 불허법 발의 2020-12-19 23335
42833 건강 노인 3명 중 2명이 단백질 섭취 부족 상태 2021 / 07 / 29 310
42832 건강 웰빙 천연 감미료, 건강 증진에 크게 기여해 2021 / 07 / 29 316
42831 건강 해조류에 포함된 'AHG', 대장암 예방에 기여 (7월 28일자) 2021 / 07 / 29 315
42830 건강 애주가가 카레 주원료 강황 즐기면 간 기능 개선 (7월 21일자) 2021 / 07 / 29 316
42829 건강 고혈압 환자의 혈압조절에 '복약 순응'이 가장 유용 (7월 21일자) 2021 / 07 / 29 270
42828 건강 노인의 수면시간 너무 짧으면 손아귀 힘도 대폭 감소 (7월 21일자) 2021 / 07 / 29 235
42827 건강 식초 항산화 능력은 비타민 E와 비슷하고 항암 효과 입증 (7월 21일자) 2021 / 07 / 29 182
42826 건강 신체지방 연소 능력 돕고,신진대사 활성화로 체중 감량에도 유익 (7월 21일자) 2021 / 07 / 29 303
42825 건강 생선 즐겨 먹으면 편두통 발생 위험 1/3 감소해 2021 / 07 / 29 231
42824 사회 한국 국민 정부신뢰도 45%로 OECD 20위로 '역대 최고'(7월 21일자) imagefile 2021 / 07 / 28 587
42823 사회 6월 취업자 58.2만명↑,청년층 21년만에 최대 증가폭 (7월 21일자) imagefile 2021 / 07 / 28 420
42822 사회 한국 도시지역,국토면적의 16.7%로 인구 91.78% 거주 imagefile 2021 / 07 / 28 331
42821 정치 문재인 대통령 임기말 지지율, 역대 대통령중 가장 높아 (7월 28일자) imagefile 2021 / 07 / 28 296
42820 정치 정치 초보 윤석열, '반복된 '오발탄'에 국정 운영 능력 의심 (7월 28일자) 2021 / 07 / 28 336
42819 정치 이재명-이낙연,상대 아킬레스건 공격 등 '네거티브 전쟁' (7월 28일자) 2021 / 07 / 28 302
» 정치 ‘2인자’로 통하는 과거 국무총리들,'대권도전 백전백패' (7월 21일자) 2021 / 07 / 28 432
42817 정치 국회의원'0선’이준석 당 대표,컨밴션 효과 끝나고 '불안불안' (7월 21일자) 2021 / 07 / 28 337
42816 국제 올해 세계 경제 6%, 아시아 발전도상국 7.2% 성장 전망 imagefile 2021 / 07 / 26 510
42815 국제 베트남 내 코로나 확산으로 글로벌 대기업 공급망 차질 2021 / 07 / 26 496
42814 국제 中, 올해 상반기 GDP 전년 동기대비 12.7% 상승 2021 / 07 / 26 265
Board Search

www.eknews.net는 최대발행부수와 최대발행면을 통해 전유럽 19 개국 한인사회로 유일하게 배포되고 있는 주간신문 유로저널의 홈페이지입니다.
기사 제보를 비롯한 광고 문의 등은 아래 연락처를 이용해 주시길 바랍니다.

+44 (0)208 949 1100, +44 (0)786 8755 848
eurojournal@eknews.net 혹은 eurojournals@hotmail.com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