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재벌을 개혁하지 않고는 대한민국 천민자본주의 벗어날 수 없다. 대한항공으로 대표되는 천민들의 갑질 나는 우리나...

Posted in 유럽전체  /  by admin_2017  /  on Apr 17, 2018 22:11
재벌을 개혁하지 않고는 대한민국 천민자본주의 벗어날 수 없다.
대한항공으로 대표되는  천민들의 갑질                        

나는 우리나라가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나라가 되기를 원한다. 가장 부강한 나라가 되기를 원하는 것은 아니다. 내가 남의 침략에 가슴이 아팠으니, 내 나라가 남을 침략하는 것을 원치 아니한다. 우리의 무력은 우리의 생활을 풍족히 할만하고 우리의 강력은 남의 침략을 막을만하면 족하다. 오직 가지고 싶은 것은 높은 문화의 힘이다. 문화의 힘은 우리 자신을 행복하게 하고 나아가 남에게 행복을 주기 때문이다.- 白凡 김구

1RVSWDY80K_1.jpg
▲  2018년 2월 21일 발표된 2017년 세계 국가별 부패 순위    
 

대한민국만큼 국민의 세금으로 지원되는  단체들이 많은 국가가 지구상에 또 있을까.  이들 단체들은 한결같이 정의와 공정사회, 평등, 자본의 독점 반대를 주장하고 있음에도 대한민국 부패 순위는 아프리카 분쟁지역인 르완다를 뛰어넘고 있다. 재벌들 저승사자라는 시민단체들이 즐비한데도 재벌들의 갑질은 변함이 없다. 땅콩 회항으로 유명세를 치뤘던 대한항공이 이번에는 유리컵 투척사건으로 도마에 올랐다. 


'권력은 시장으로 넘어갔다.'라는 어느 정치인의 표현이 차라리 솔직했다. 민주국가의 권력은 그 국가 구성원들인 국민에게서 나와야 함에도 대한민국 권력은 재벌들에게 넘어간 지 오래다. 그러나 어떤 이는 그런다. '권력은 시장으로 넘어가지 않았다.'고...박근혜가 시장을 장악한 재벌들에게 보여준 힘은 여전히 '국정원과 검찰, 국세청, 공정위, 금감원 등'을 동원한 독제 정치권력(박정희식)이 쥐고 있다고...

그러나 '촛불'이 보여준 힘은 국가 권력이 어디에서 나와야 하는가를 극명하게 보여준 세계사적 쾌거였다. 친일에서 친미로 변신한,  백 년이 넘는 대한민국의 기득권 세력들에게 '국가의 본질인 폭력수단을 국민에게 돌려주는 것이어야 한다.' 최병천의 말이 실현된 것이다.

공권력이 특정 정치인이나 시장을 장악한 재벌에 의해 전용된다면 그것은 공권력이 아닌, 깡패들의 폭력과 다름없다. 백 년 넘게 깡패들의 폭력처럼 사용되어온 공권력을 '국민의 손'으로 찾아온 것이 바로 촛불이다. 


▲ 세계사에 기록될 대한민국 현대의 가장 역동적 장면이 바로 촛불이다.   

2016110752163208.jpg
단순히 박근혜나 이명박을 감옥 보내기 위해 촛불이 일어난 것은 아니다. 그들 뒤에 암흑가의 보스처럼 숨어있는 재벌들의 폭력 또한 단죄되어야 함에도 자신들의 노력이 아닌 국민이 키워낸 '촛불의 힘'에 정권을 잡은 이들은 자신들의 힘으로 정권을 잡은 것처럼 행세하고 있다. 그 대표적 예가 아직도 재벌들의 파렴치를 수수방관하고 있거나 그들 재벌의 폭력을 용납해주고 있다는 점이다.


무력을 깡패가 쓰면 폭력이요, 국민을 대표하는 자들이 쓰면 공권력이다. 촛불의 힘을 통해 모여진 '국민의 폭력' 획득이 프랑스 혁명에 못지않음에도 그 위대한 승리를 쟁취해놓고도 국민은 모른다. 어떤 엄청난 일을 자신들이 저질렀는지... 그 승리에 따른 모든 전리품을 '촛불'에 편승한 소수 정치세력이 독점해놓고 배고픈 국민에게는 고작 1년밖에 안됐으니 더 기다리라 한다.  5년 단임 제왕적 대통령제인 대한민국에서 첫 1년에 힘을 쓰지 못하면 빠르면 2년, 늦어도 3년 차부터 레임덕이 시작되어 온 것을 현대사는 고스란히 보여주고 있다.
 

재벌들에게 당한 억울한 자들의 한이 공소시효가 지났다는 이유 하나로 풀어질 수 없다면 대통령이 후보시절 서명한 것도 나몰라라인 있으나 마나한 대통령 아닌가. 


▲  문재인 대통령이 후보시절 서명한 검찰 재조사 촉구 서명서  
 
2017082330385646.jpg

국민을 설득하려 하지마라. 국민은 그대들의 설득대상이 아니다. 국민의 명령을 수행해야 하는 것이 그대들의 책무다. 재벌과 부정한 기득권자들에 대한 가차없는 처벌이 그대들이 맡은 임무다. 힘이 부치면 국민에게 요청해라. 촛불을 다시 들어달라고...

당장 대한항공에서 '대한'이라는 이름을 빼던가, 조씨 일가를 경영 일선에서 물러서게 해야한다. 대한항공에서 관리했던 정치인들에 대한 사법처리 또한 시급하다. 자기 사람 심느라 말로만 요란했던 재벌개혁이 김기식 낙마에 따른 파장을 덮기 위해서라도 그동안 책상머리에서 놀아나고 있던 개혁이라는 화두를 재벌들 머리 위로 던져야 한다. 그것이 재벌들의 갑질로 대표되는 삼성을 잡는 신호탄이 될 것이다.

1132-독자 기고 사진.png
-박필립 영국 안중근  아카데미 이사장-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독자기고/특별기고 사용 방법이 10월26일부터 새로 바뀌었습니다. 2010-10-28 17418
공지 유럽전체 유럽 내 각종 금융 사기사건, 미리 알고 대비하면 피해를 막을 수 있다. 2011-04-04 15877
공지 유럽전체 유럽한인총연합회 전현직 임원 여러분 ! 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2011-09-05 14171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 2011-10-26 8655
공지 스칸디나비아 노르딕 지역 내 독자기고 및 특별기고 2019-01-12 843
596 유럽전체 선천적 복수국적자들을 위한 '국적유보제'에 반대하며 2019 / 07 / 02 471
595 유럽전체 정말 한국 경제가 어려워 국민들이 고통 당하고 있는 가 ? 2019 / 06 / 28 216
594 유럽전체 긴 감동의 사랑이야기 2019 / 06 / 05 138
593 독일 프랑크푸르트 하늘에 울려 퍼진 대한독립만세 imagefile 2019 / 03 / 06 513
592 유럽전체 사할린에서 울려퍼진 3,1운동 평화통일 페스티벌!!! imagefile 2019 / 02 / 25 372
591 유럽전체 별 다방의 추억 2018 / 12 / 12 841
590 영국 BREXIT(영국EU탈퇴) - 영국 경제에 독(毒)인가 약(藥)인가 imagefile 2018 / 11 / 20 873
589 유럽전체 세월과 나이 사이 2018 / 11 / 07 665
588 독일 [칭찬합니다] 독일 교민 2세 송우리씨와 송우리씨 부모님을 칭찬합니다. 2018 / 10 / 30 542
587 유럽전체 마요르카 한 바퀴 imagefile 2018 / 10 / 10 967
586 독일 독일 프랑크푸르트에 토탈 뷰티 살롱 Beyond Style 탄생하다 imagefile 2018 / 10 / 08 1263
585 유럽전체 가을에 붙여서 imagefile 2018 / 10 / 07 391
584 영국 나는 통일을 반대하지 않았다 2018 / 05 / 20 643
» 유럽전체 대한항공으로 대표되는 천민들의 갑질 imagefile 2018 / 04 / 17 2088
582 유럽전체 김대중 정부시절에 대만을 따라잡고 노무현 정부시절에는 세계10대경제 대국의 반열에 진입 image 2018 / 04 / 09 1215
581 독일 정치학박사 주프랑크푸르트총영사 백범흠 -2018 평창동계올림픽과 재외동포의 역할 imagefile 2017 / 12 / 31 1334
580 영국 나는 영국의 김치전도사 ? imagefile 2017 / 11 / 14 2146
579 프랑스 파리 지역 고등학교 한국어 수업 문제 2017 / 09 / 19 2454
578 독일 2017년 어느 무더운 7월의 추억- Stuttgart 17차 전통춤 워크샵 후기 imagefile 2017 / 08 / 22 1380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