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조성희 마인드 파워 칼럼 12. 용서는 나를 위한 선물이다 Forgiveness is the Present for Myself 용서는 선물...

Posted in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  by admin_2017  /  on Apr 09, 2019 03:21
extra_vars1 :  
extra_vars2 :  
조성희 마인드 파워 칼럼
12. 용서는 나를 위한 선물이다
Forgiveness is the Present for Myself

용서는 선물입니다. 
 “용서란 상대방을 위해 면죄부를 주는 것도 아니고, 결코 상대방이 한 행동을 정당화하는 것도 아니며, 내 자신이 과거를 버리고 앞으로 나아가기 위해 하는 겁니다. 용서란 말은 그리스어로 '놓아버리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죠. 상대방에 대한 분노로 자신을 어찌하지 못하고 과거에만 머물러 앞으로 나아가지 못하는건 자신을 위하는 것이 아니죠. 여러분, 놓아버리세요. 그리고 용서하세요. 나 자신을 위해...” 오프라 윈프리가 ‘용서는 자신에게 주는 가장 큰 선물’이라고 말하며 덧붙인 말입니다. 

여러분께서는 어떤 숨겨진 슬픔을 가지고 계신가요? 어떤 사연으로 인해, 어떤 사람으로 인해 고통과 상처를 받아본 적이 있으신가요? 그래서 나에게 아픔을 준 사람을 생각할 때마다 마음 저 끝에서 분노의 감정이 가득차 어떤 것에도 집중하지 못하고 그 감정에서 벗어나지 못한 적이 있으신가요? 우리는 이러저러한 방식으로 상처를 받아왔습니다. 
저 역시도 한때 저에게 너무도 많은 상처를 준 사람을 용서하지 못해서 그 사람을 생각할 때마다 분노와 슬픔이라는 무거운 짐에 매달려서 앞으로 한 발짝도 내딛을 수 없었던 적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용서하지 못할 수록 그 미움과 상처는 더더욱 커지고 저는 더욱 그 감정에 집착하게 되었고, 그럴수록 몸과 마음은 더욱 피폐해져갔습니다. 

부처는 분노를 극도로 화가 난 사람이 상대를 향해 던지려고 불 속에서 끄집어 낸 석탄 덩어리에 비유했습니다. 석탄 덩어리를 집어들면 손을 데이는 건 바로 자기 자신인 것이죠. 
우리가 용서하지 않는다면, 부정적인 감정들이 우리의 꿈을 방해하게 해서 어떤 곳으로도 나아가지 못합니다. 증오심과 분노, 고통의 모든 독성의 감정들이 내 안에 쌓이게 되면 그 독은 내 삶의 다른 부분들에까지 천천히 스며들게 될 것입니다. 우리의 생기를 빼앗아가고, 우리의 마음 문을 닫게 만들고, 풍요로운 삶이 우리의 경험 속에 들어오지 못하게 할 것입니다. 나에게 상처를 준 사람은 괴로워하지 않습니다. 방해를 받는 것은 우리의 삶이고, 우리의 꿈입니다. 

바로 나 자신을 위해 매일 용서를 실천하십시오. 
용서는 우리에게 자유를 줍니다. 우리의 마음을 피폐하게 만드는 고통, 공포, 분노, 증오 등의 감정에서 자유롭게 합니다. 우리가 평생 원한을 품고 다닌다면 그것은 엄청나게 무거운 짐이 될 것입니다. 어떤 누구도 그 무거운 짐을 짊어지고 자유롭게 앞으로 나아갈 수 없습니다. 내가 받은 ‘상처’에만 계속 집중한다면 그 상처는 오히려 더 커져서 더욱 그 ‘상처’에 집중하느라 다른 사랑하는 사람들과 나의 일을 애정을 가지고 돌아볼 여유가 없어지게 됩니다. 

물론 용서가 결코 쉬운 일은 아닙니다. 남을 용서한다는 것은 참으로 어려운 일입니다. 하지만 그것을 실천하면 할수록 우리의 인생에 기적이 일어날 것입니다. 용서는 저주보다는 사랑을 선택하겠다는 진실된 마음에서 시작됩니다. 우리가 진정으로 기꺼이 용서한다면, 그 사랑의 선택은 우리의 마음을 사랑으로 채워주고 치유해 줄 것입니다. 
만약 마음을 상하게 말하는 사람이 있으면, 그 사람을 위해 기도하고 축복해 주십시오. 그것은 결과적으로 나 자신을 축복하는 일이 되기 때문입니다. 그렇지 않고 남을 증오하는 마음은 오히려 나 자신을 증오하는 것과 같기 때문입니다. 

용서라는 영어 단어는 ‘forgive’. 이는 ‘위한다’는 ‘for’와 ‘주다’는 뜻의 ‘give’의 합성어입니다. 무조건 거저 베푸는 것이 용서입니다. 고로 용서는 사랑을 베푸는 것입니다. 
그렇기에 용서는 나 자신의 삶에 대한 적극적인 사랑의 표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분노로 뒤섞인 과거의 자신을 털어내지 못한다면 지속적으로 나만의 꿈들을 키워 갈 수 없습니다. 우리의 분노는 우리의 의도를 더럽히고 에너지를 고갈시킵니다. 용서를 통해 우리는 진정 나 자신을 깨끗하게 하고 새로운 사랑의 에너지로 채울 수 있습니다. 

용서는 나 자신을 위한 사랑입니다.
저에게도 많은 도움을 주었던 조셉머피 박사님의 용서하는 방법을 이 칼럼을 읽으시는 여러분과 나누고 싶습니다. 우선 마음을 느긋하게 갖고 긴장을 풀어 주십시오. 그리고 아래와 같이 조용히 그 사람을 생각하며 말하는 것입니다. 
 ‘나는 나에게 상처를 주었던 그를 흔쾌히 용서합니다. 나는 그 전에 있었던 일을 모두, 그리고 완전하게 용서해 주겠습니다. 나는 자유로우며 그도 자유롭습니다. 나는 이제까지 나를 화나게 했던 모든 사람, 모든 일에 대해서 용서했습니다. 그리고 모든 사람에게 건강과 행복이 또한 은혜가 베풀어지기를 기원합니다. 그리고 나를 불쾌하게 한 사람이 생각나면 “나는 당신을 용서했다. 그리고 모든 은혜는 당신의 것이다.” 라고 말해 주겠습니다. 당신도 자유롭고 나도 자유인입니다.’
그리고 그 사람이 머리에 떠오르거나 옛날에 받은 상처가 떠오르는 일이 있으면 그 생각이 날 때마다 간단하게 “당신에게 평안과 행복이 있기를.” 라고 그에게 평안과 행복, 사랑을 보내주며 말해 주십시오. 
처음에는 힘들겠지만 며칠이 지나면 그 사람이나 기억이 떠오르는 일이 점점 적어지게 되고, 점점 내 마음 속에서 사라지게 되고 있음을 알게 될 것입니다. 모든 것을 용서하고 미움의 감정이 없을 때, 그때부터 진정한 평화와 기쁨이 찾아올 것이고 활기찬 생활이 시작될 것입니다. 

이제 나의 선택입니다. 영원히 과거의 상처라는 덫에 걸려 있을 것인가, 이제 그것을 놓아주고 가볍게 앞으로 나아갈 것인가.. 용서로써 저주보다는 사랑을 선택하십시오. 용서는 나 자신을 위한 사랑입니다. 여러분께서 나아가시는데 그 사랑이 함께 한 순간부터 여러분께서 원하는 삶에 훨씬 다가가 있으실 것입니다. 사랑 가득한 한달 되시길 바랍니다. 


조성희

oneamazinglife@gmail.com

마인드파워 전문가

글로벌 강연가

베스트셀러 작가

현) 유로저널 칼럼니스트

현) 조성희 마인드스쿨 대표

현) 밥프록터 한국 유일 비즈니스 파트너  

현) Brian Tracy International 교수

전) 원어메이징라이프 대표

전) 미국 3대 유통기업 Target MD

마인드파워 유투브 채널: https://goo.gl/HC6VLk

(유튜브: ‘조성희 마인드파워’ 검색


 

 

이 게시물을...이 게시물을... Document InfoDocument Infomation
URL
http://eknews.net/xe/536441
Date (Last Update)
2019/04/09 03:21:07
Category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Read / Vote
324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6441/480/trackback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4507
공지 하재성의 시사 칼럼 하재성 칼럼니스트 소개 admin_2017 2019-01-29 3382
1633 아멘선교교회 칼럼 너희 중에 병든 자가 있느냐 육체의 병은, admin_2017 19/04/29 02:00 283
1632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13. 모든 성공한 사람들이 강화시켰던 지능의 비밀 admin_2017 19/04/29 00:53 284
1631 영국 이민과 생활 시민권 취득과 한국국적상실 imagefile admin_2017 19/04/17 03:12 877
1630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4월 그리고 5월 의 파리 imagefile admin_2017 19/04/17 02:00 5592
1629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55. 불신을 품은 불행의 생각 admin_2017 19/04/15 22:31 351
1628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예술과 일상에서 만나는 손과 손가락 이야기 (1) imagefile admin_2017 19/04/15 21:17 415
1627 아멘선교교회 칼럼 할렐루야, 우리 예수 부활 승천하셨네! admin_2017 19/04/15 20:35 399
1626 최지혜 예술칼럼 자연과 같은 존재가 되고자 한다 imagefile admin_2017 19/04/15 20:04 469
1625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13)-두개의 시음회를 대하는 제각기 다른 자세(2) imagefile admin_2017 19/04/10 02:43 425
1624 영국 이민과 생활 스폰서라이센스 갱신과 소기업인정 imagefile admin_2017 19/04/10 02:35 309
»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12. 용서는 나를 위한 선물이다 admin_2017 19/04/09 03:21 324
1622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조선을 사랑한 법국의 외교관 <세번째 이야기> imagefile admin_2017 19/04/09 02:55 503
1621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54. 그리스도의 대속(代贖) admin_2017 19/04/09 00:25 357
1620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유럽의 문명과 역사에서-여성의 이야기 (5) imagefile admin_2017 19/04/08 19:33 390
1619 아멘선교교회 칼럼 너희 중에 병든 자가 있느냐-1. 범죄로 인한 병 admin_2017 19/04/08 19:27 298
1618 최지혜 예술칼럼 예술가는 그가 보고 있는 것을 표현하려는 것을 삼가야 한다 imagefile admin_2017 19/04/08 01:34 329
1617 아멘선교교회 칼럼 너희 중에 병든 자가 있느냐-범죄로 인한 병 admin_2017 19/04/03 03:43 348
1616 영국 이민과 생활 EEA인과 그 배우자 영주권과 시민권 imagefile admin_2017 19/04/03 03:38 317
1615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조선을 사랑한 법국의 외교관 <두번째 이야기> imagefile admin_2017 19/04/03 03:35 379
1614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조선을 사랑한 법국의 외교관 <첫번째 이야기> imagefile admin_2017 19/04/03 03:27 406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