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유로저널 칼럼 / 행복 나침반 63. 안전과 행복의 문지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달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

Posted in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  by admin_2017  /  on Jun 24, 2019 21:03
extra_vars1 :  
extra_vars2 :  

유로저널 칼럼 / 행복 나침반



 

63. 안전과 행복의 문지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달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렸던 2차 북미정상회담 때 기미(氣味)상궁 역할을 했던 수행원들이 있었다는 소식이 전 세계적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아시아경제, 2019.3.28)


위의 기사처럼, 과거 조선시대에는 왕의 수라상 음식을 사전에 맛보고 검식했던 기미상궁을 두었습니다.

물론,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많은 독재자들이 정적의 독살기도를 막기 위해 일종의 기미상궁을 두곤 했습니다. 가령, 제2차 세계대전 당시에는 영국의 독살 기도설에 불안감을 느낀 히틀러가 15명의 기미상궁을 두었고, 러시아 대통령인 푸틴도 식사할 때 음식에 독이 들어 있는지 판별하기 위해 보안요원을 입회시킨다고 합니다.


“내가 피를 볼 때에 너희를 넘어가리니 재앙이 너희에게 내려 멸하지 아니하리라.”(출 12:13)


성경 출애굽기에 보면, 위와 같이 이스라엘 백성들이 애굽에서 나올 때 재앙을 피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이야기가 등장하고 있습니다. 어린 양의 피를 자기 집의 출입구 좌우에 바르면 그 피를 보고 재앙이 넘어간 것입니다. 마치 한 번 타버린 곳은 다시 탈 수 없는 것처럼, 어린 양이 먼저 희생을 당했기에 또 다시 희생을 당할 필요가 없는 것입니다. 물론, 이 어린 양은 인류의 죄를 대속해서 십자가에서 희생을 당하신 예수 그리스도를 의미하기에 “그러므로 이제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자에게는 결코 정죄함이 없나니”(롬 8:1)라는 말씀처럼,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는 사람은 정죄 받을 죄가 없는 것입니다. 특히, 출입구 좌우에 피를 바르는 이유는 입국자들을 먼저 만나는 입국 심사관처럼, 집 안에 머물러 있는 사람들을 찾아오는 모든 것들을 예수님이 문지기가 되셔서 먼저 만나서 확인하신다는 의미가 있습니다. 왕의 안전을 책임지는 기미상궁과도 같이, 예수님도 당신 안에 있는 사람들의 안전과 행복을 책임지시는 것입니다. 즉, 출입구에서 예수님이 먼저 들어오고자 하는 것들을 모두 만나보신 후 재앙이 없고 유익한 것들만 통과시키는 것입니다. 그래서 예수님 안에 있는 사람들을 향해 하나님은 “항상 기뻐하라.”(살전 5:16)고 하시는 것입니다.



제임스강


행복신앙연구소 소장


www.blessingofgod.org




 

 

이 게시물을...이 게시물을... Document InfoDocument Infomation
URL
http://eknews.net/xe/540675
Date (Last Update)
2019/06/24 21:03:42
Category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Read / Vote
53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40675/524/trackback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1773
공지 하재성의 시사 칼럼 하재성 칼럼니스트 소개 admin_2017 2019-01-29 1184
1692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영원한 영웅들이 잠든 노르망디 imagefile admin_2017 19/07/02 01:44 111
1691 최지혜 예술칼럼 ‘A Bigger Splash’ imagefile admin_2017 19/07/01 00:05 50
1690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17)-봉(BONG)감독의 기생충과 봉뱅(BON VIN :좋은 와인) imagefile admin_2017 19/06/25 21:42 128
1689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계 외국인과 결혼후 비자문제 imagefile admin_2017 19/06/25 18:15 69
1688 아멘선교교회 칼럼 너희 중에 병든 자가 있느냐, 유다의 아사왕이 병들었을 때에, admin_2017 19/06/24 23:42 46
1687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7월 파리 즐기기 imagefile admin_2017 19/06/24 21:56 149
1686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46) 극한직업 (Extreme Job) imagefile admin_2017 19/06/24 21:07 229
»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63. 안전과 행복의 문지기 admin_2017 19/06/24 21:03 53
1684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먹고 마시면서 발전하는 문화-아메리카 식민지로부터 온 음식의 혁명 imagefile admin_2017 19/06/24 01:08 64
1683 최지혜 예술칼럼 선과 색을 통한 사유 imagefile admin_2017 19/06/24 00:10 65
1682 아멘선교교회 칼럼 너희 중에 병든 자가 있느냐, 그런데, 믿는다는 어떤 사람들은 admin_2017 19/06/18 21:55 76
1681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62. 의와 행복의 대표 admin_2017 19/06/18 01:28 80
1680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45) A I (Artificial Intelligence) imagefile admin_2017 19/06/17 23:53 91
1679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먹고 마시면서 발전하는 문화-유럽으로 전해지는 동양의 먹거리 imagefile admin_2017 19/06/17 23:48 87
1678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7월의 투어 뚜르 드 프랑스 (Tour de France) imagefile admin_2017 19/06/17 23:41 187
1677 영국 이민과 생활 취업비자 영국신청과 해외신청 차이점 imagefile admin_2017 19/06/17 19:48 65
1676 최지혜 예술칼럼 생의 의욕과 충만감을 북돋운다 imagefile admin_2017 19/06/17 00:06 60
1675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용기가 이끈 역사 imagefile admin_2017 19/06/12 05:01 213
1674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먹고 마시면서 발전하는 문화-문명의 출발은 음식에서 시작하였다. imagefile admin_2017 19/06/12 04:52 114
1673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16)-'빈엑스포(VINEXPO )2019 보르도(Bordeaux)' imagefile admin_2017 19/06/12 01:07 185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