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호크니의 정수를 보여줄 수 있는 전시 이외에도 호크니 관련 영상이 세 점 상영되었다. 그 하나는 고향인 요크셔...

Posted in 최지혜 예술칼럼  /  by admin_2017  /  on Aug 19, 2019 00:12
extra_vars1 :  
extra_vars2 :  
호크니의 정수를 보여줄 수 있는 전시

이외에도 호크니 관련 영상이 세 점 상영되었다. 그 하나는 고향인 요크셔로 돌아가 풍경화를 그리는 호크니를 3년간 촬영한 <데이비드 호크니: 점점 더 커지는 그림>(2010)이다. 그리고 2년 전 대규모 회고전에 앞서 호크니 지인들의 말을 빌려 그의 화업을 되짚는 <데이비드 호크니: 되찾은 시간>(2017)이 있었다.

또한 고정시점과 이동시점에 대해 열변을 토하는 호크니를 볼 수 있는 다큐멘터리 <중국 황제와 함께한 대운하에서의 하루, 또는 표면은 환영이지만 깊이 또한 마찬가지이다>(1988)가 상영됐다.

60년에 걸친 그의 작업을 관통하는 하나의 키워드가 무엇일지 고민하던 끝에, 이 작가를 수식하는 게 오히려 거추장스럽고 불필요하다고 여겨져 결국은 아무것도 붙이지 않은 채 그저 ‘데이비드 호크니’라고만 전시 타이틀을 정하기로 결정했다고 큐레이터는 말했다. 

어떤 전시라도 작가의 모든 걸 다 보여줄 수는 없다.  

사실 이번 전시는 명색이 회고전이었는데, 호크니 예술세계에서 중요한 전환점인 1980∼1990년대 포토콜라주 작품이 제외된 것이나 2000년대 이후 선보인 아이폰·아이패드 그림이 없었다는 것이 아쉬운 점으로 지적되었다.  
 
David Hockney Captures Yosemite with iPad Art.jpg
David Hockney의 Yosemite(iPad Art)
 
David Hockney, Untitle, 22 July 2010, 2010 (ipad drawing).jpg
David Hockney, Untitled, 22 July 2010, 2010 (ipad drawing)

그러나 시립미술관 측은 이번 전시가 호크니가 행해온 모든 매체와 그 활용법을 일일이 보여주는 전시는 아닐지라도 호크니의 정수(精髓)를 보여줄 수 있는 전시였다고 자신 있게 말했었다.  

오히려, 대중은 호크니를 아크릴, 유화 작가로만 여겼을 수 있지만, 정작 자연주의 시기 이후엔 그림에 그다지 매진하지도 않았고 전시 활동도 열심히 하지 않았으며, 그가 판화를 비롯해 사진, 무대디자인 등에 관심을 돌리고 실험적인 행보를 이어갔던 것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큐레이터는 덧붙였다.

사실 호크니의 커리어에서 판화는 상당히 중요한 매체다. 실제로 기사 등을 통해 호크니 스스로도 판화를 자주 언급했었다. 또한 데이트 모던갤러리도 그러한 이유로 호크니의 판화 작품을 많이 갖고 있다. 
 
David Hockney, Swimming Afternoon, 1980 (Print).jpg
David Hockney, Swimming Afternoon, 1980 (Print)
 
Tate modern gallry 소장 David Hockney prints (A Rake’s Progress 중 6a. The Wallet Begins to Empty(1961-3)).jpg
Tate modern gallry 소장 David Hockney prints (A Rake’s Progress 중 6a. The Wallet Begins to Empty(1961-3))

무엇보다 서울시립미술관은 기존 데이트 컬렉션에서는 없는 ‘푸른 기타’란 섹션을 이번 전시에 추가 구성함으로써 전시에 스토리를 더해, 대중의 입장에서 호크니의 작업 흐름을 이해하기 쉽도록 전시를 구성했다.  

‘피카소’라는 키워드를 바탕으로 이뤄진 이 섹션은 1973년 피카소 사망 후, 호크니가 작업한 판화 시리즈 ‘푸른 기타’를 보여준다.  피카소는 호크니의 영웅이었다.
 
David Hockney, The Student - Homage to Picasso, 1973.jpg
David Hockney, The Student - Homage to Picasso, 1973

그래서 서울시립미술관은 벌거숭이로 그린 자신과 피카소가 마주보는 <Artist and Model>(1974)을 이번 전시에 보여주기 위해서 굉장히 노력을 기울였다. 그리고 이번 출품작 중 맨 마지막으로 이 작품을 확보할 수 있었다. 
 
David Hockney, Artist and Model, 1974.jpg
David Hockney, Artist and Model, 1974

이 당시부터 그는 자연주의라는 강박에서 벗어나 엄격한 양식이 아니어도 세상을 새롭게 표현할 수 있다는 확신을 가지게 되었고, 이 시기를 지나면서 호크니는 20세기 후반 판화사에 의미 있는 기여를 한 중요 작가로 인정받게 되었다.  
 
David Hockney Going Out, from, Some New Prints, 1993.jpg
David Hockney Going Out, from: Some New Prints, 1993

11. 혈기왕성한 작가
이외에도 2000년대 이후 그의 요크셔 시기를 대표하는 작품 <Bigger Trees near Water or/ou Peinture sur le Motif pour le Nouvel Age Post–Photographique>(2007)이 3층 전시실 마지막 공간에 50개 패널로 배치되어 있었다.
 
David Hockney와 Bigger Trees near Water or,ou Peinture sur le Motif pour le Nouvel Age Post–Photographique(2007).jpg
David Hockney와 Bigger Trees near Water or/ou Peinture sur le Motif pour le Nouvel Age Post–Photographique(2007)

(다음에 계속…)

유로저널칼럼니스트, 아트컨설턴트 최지혜
메일 : choijihye107@gmail.com
블로그 : blog.daum.net/sam107
                                                페이스북 : Art Consultant Jihye Choi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4532
공지 하재성의 시사 칼럼 하재성 칼럼니스트 소개 admin_2017 2019-01-29 3384
» 최지혜 예술칼럼 호크니의 정수를 보여줄 수 있는 전시 imagefile admin_2017 19/08/19 00:12 107
1732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20)-프로방스 산골 마을에서의 점심식사 imagefile admin_2017 19/08/13 20:14 323
1731 영국 이민과 생활 주비자 영주권신청시 동반자 비자문제 imagefile admin_2017 19/08/13 17:42 151
1730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8월에 떠난 영원한 여인 콜레트( Colette ) imagefile admin_2017 19/08/12 19:33 427
1729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먹고 마시면서 살아가는 21세기 (2) imagefile admin_2017 19/08/12 01:04 158
1728 아멘선교교회 칼럼 솔로몬이 여호와를 사랑하고 admin_2017 19/08/12 00:41 141
1727 최지혜 예술칼럼 어떤 전시라도 작가의 모든 걸 다 보여줄 수는 없다 imagefile admin_2017 19/08/11 23:50 182
1726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헤밍웨이의 파리의 축제> 1921년- 1926년 imagefile admin_2017 19/08/07 06:09 344
1725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먹고 마시면서 살아가는 21세기 (1) imagefile admin_2017 19/08/07 06:05 156
1724 최지혜 예술칼럼 움직이지 않으면 죽은 것이나 다름없다 imagefile admin_2017 19/08/07 05:25 235
1723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51) 국가부도의 날 imagefile admin_2017 19/08/07 05:03 190
1722 아멘선교교회 칼럼 여호와께서 여호수아에게 이르시되 admin_2017 19/08/07 04:51 175
1721 영국 이민과 생활 온라인 교제 국제결혼사기 주의사항 imagefile admin_2017 19/08/06 02:31 215
1720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체류와 취업비자 전환 및 연봉 imagefile admin_2017 19/07/24 05:25 302
1719 제임스강의 행복나침반 67. 행복에 대한 불행한 기대 admin_2017 19/07/24 05:23 189
1718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19)-아흐카숑(arcachon) 으로 떠난 여행에서 만난 와인 imagefile admin_2017 19/07/24 05:21 302
1717 아멘선교교회 칼럼 예수께서 베다니 문둥이 시몬의 집에 admin_2017 19/07/24 05:16 184
1716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열정의 여인 마담 클리코 그리고 샴페인 뵈브 클리코 imagefile admin_2017 19/07/23 03:43 459
1715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혁명과 부르쥬와 연회 imagefile admin_2017 19/07/22 01:39 301
1714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50) 어린 의뢰인 imagefile admin_2017 19/07/22 00:19 191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