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무정부” 상태가 장장 208일간 지속됐던 네덜란드가 드디어 연정 협상을 타결, 새 정부를 출범할 수 있게 됐다. 네...

Posted in   /  by eknews10  /  on Oct 09, 2017 22:58
extra_vars1 :  
extra_vars2 :  

무정부상태가 장장 208일간 지속됐던 네덜란드가 드디어 연정 협상을 타결, 새 정부를 출범할 수 있게 됐다. 네덜란드는 지난 3 15일 총선을 치렀지만 각 정당 연립정부 구상 실패로 인해 여태껏 정부를 출범하지 못했다.


italy.jpg

이번 기록은 정확히 40년 전 1977년 연정 구성을 위해 208일 동안 무정부 상태가 지속 된 기록과 같은 것이다.

네덜란드 언론 NL 타임즈의 지난 9일 속보에 따르면, 그동안 연립정부 구성 협상을 벌여온 자유민주당 (VVD) 과 기독민주당 (CDA), 중도민주66(D66), 기독교연합 (CU) 의 지도부는 9일 오전 회동, 장장 208일이 소모된 연정 협상을 마무리 지었다.

내각책임제의 네덜란드 하원의석은 총 150석으로, 각 정당들은 과반수인 76석을 협력을 통해 76석을 확보치 못하고 있었다.

모두 28개 정당이 후보를 냈던 지난 총선에서 서로 다른 성격의 13개 정당이 원내의석을 확보해 연립정부 구성에 어려움이 지대했다. 이 가운데 VVD 33석을, CDA D66는 각 19석을, 그리고 CU 5석을 차지했다.

새 정부의 총리는 VVD 소속인 마르크 뤼테 현 총리가 3번째 임기를 지속하며 계속해서 총리직을 맡게 될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76석을 확보해 아슬아슬하게 연립정부를 구성하게 된 4개 정당은 향후 집권 동안 중산층 중심 세제개혁을 통해 60억 유로의 세금부담을 줄이는 정책을 펼치기로 동의했다.

법인세를 25%에서 21%로 인하하는 동시, 소득세 면세 기준을 3만 유로로 높여 기업과 국민의 세금부담을 동시에 줄이기로 합의했다.

이민정책으로는 이민자들의 복지혜택을 줄여나가 자연스럽게 난민 유입을 막는다는 방침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거주허가증을 가진 난민 또한 네덜란드에 정착 이후 처음 2년간은 건강보험과 주거지원비, 복지수당이 부여되지 않을 방침이다.

<사진 출처: NL 타임즈 캡쳐>

 

 

URL
http://eknews.net/xe/507222
Date (Last Update)
2017/10/09 22:58:12
Category
Read / Vote
307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07222/35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네덜란드 베네룩스 뉴스는 2015년 11월부터 유럽 뉴스난에 게재합니다. 2015-11-02 1170
313 벨기에 낙태 합법화 가능성 열어 imagefile 2018 / 05 / 07 120
312 벨기에 회사들, 사린 가스에 사용되는 화학물질 시리아 수출 imagefile 2018 / 04 / 23 167
311 네덜란드 헤이그, 대마초 흡연 금지 imagefile 2018 / 04 / 23 138
310 네덜란드 장례식 폐어에서 ‘안락사기계’ 인기 imagefile 2018 / 04 / 16 268
309 네덜란드에 ‘따뜻한’ 자전거 도로 생길 전망 imagefile 2018 / 04 / 16 162
308 벨기에 왕자, 수당 삭감 상소에 실패 imagefile 2018 / 04 / 02 133
307 벨기에 바(bar)들, 맥주컵 지키기에 혈안 imagefile 2018 / 03 / 20 195
306 벨기에 정부, 혹시 모를 원자력 발전소 사고 대비해 요오드 알약 준비 imagefile 2018 / 03 / 13 196
305 네덜란드 슈퍼마켓, ‘플라스틱 프리’ 시도 imagefile 2018 / 03 / 06 381
304 네델란드, „작아진 EU, 예산 또한 작아져야!“ imagefile 2018 / 02 / 19 142
303 벨기에, 고양이 불임시술 의무화 imagefile 2018 / 02 / 13 257
302 벨기에 레스토랑, 수돗물을 미네랄워터로 속여 판매 imagefile 2018 / 02 / 07 285
301 네덜란드, 유럽 에너지 허브로 야심찬 도약 imagefile 2018 / 01 / 01 214
300 네델란드도 독일 고속도로 통행료 도입 반대 imagefile 2017 / 12 / 19 443
299 벨기에 정부, 왕자에 예산삭감 imagefile 2017 / 12 / 05 418
298 암스테르담, 영국 은행들에게 러브콜 imagefile 2017 / 12 / 05 320
297 네덜란드, 치즈 이어 와인 원산지 보호 받게 될 예정 imagefile 2017 / 11 / 28 349
296 암스테르담 "비어 바이크 (Beer Bike)" 운행 종료 imagefile 2017 / 11 / 07 328
» 네덜란드 연정 협상, 총선 후 208일만에 타결 imagefile 2017 / 10 / 09 307
294 브뤼셀, 내년부터 공해 과다유발 차량 금지한다 imagefile 2017 / 10 / 02 266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