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네덜란드 민간 정유사, 기후변화 대응 의무 위반소송에서 패소해 네덜란드 내 7개 환경단체가 기후변화 대응 의무 ...

Posted in 네덜란드  /  by admin_2017  /  on Jun 01, 2021 00:13
extra_vars1 :  
extra_vars2 :  
네덜란드 민간 정유사, 기후변화 대응 의무 위반소송에서 패소해


네덜란드 내 7개 환경단체가 기후변화 대응 의무 위반으로 민간 정유사를 상대로 제소한 사건에서 네덜란드 법원이 원고 승소 판결을 내려 향후 관련 소송이 확산될 전망이다.

환경단체 등이 이번 소송 승소를 계기로 정부에 이어 민간기업에 대한 기후변화 대응 노력을 문제 삼아, 향후 화석에너지 기업에 대한 소송 확대로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들 환경단체는 세계 최대 정유 회사중에 하나인 '로열 더치 쉘(Royal Dutch Shell)'을 기후변화 대응 의무 위반으로 제소해법원이 쉘에 2030년까지 1990년 대비 45% 온실가스 감축을 명령했다.

환경단체 등은 쉘이 석유 및 가스 생산 확대를 위해 매년 수십억 유로를 투자함으로써, 국제기후변화 대응 의무를 위반, 시민의 건강권을 침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특히, 쉘이 석유와 가스생산 확대에 따른 온실가스 대책으로 삼림조성을 추진하고 있는 것에 대해, 환경단체는 브라질 크기의 삼림 조성이 필요할 것이라며, 쉘의 기후 대응 정책을 비판했다.

법원은 쉘이 대규모 정유회사로서 국제 기후변화 대응 목표에 맞도록 온실가스 배출을 감축할 법적 의무가 있으며, 쉘의 기후변화 대응 전략이 구체적이지 못하고 여러 결함이 있다고 지적했다.

이번 판결은 민간기업의 기후변화 대응의무를 인정한 첫 사례로, 향후 화석에너지 관련 기업에 대한 소송으로 확산될 가능성이 제기된다.

네덜란드 대법원은 2019년 12월 이른바 '우르헨다(Urgenda) 사건' 판결에서 네덜란드 정부에 대해 202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을 1990년 대비 25% 삭감할 것을 명령했다.

네델란드 유로저널 이정우 기자
   eurojournal12@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70519
Date (Last Update)
2021/06/01 00:13:30
Category
네덜란드
Read / Vote
34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70519/3a2/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네덜란드 베네룩스 뉴스는 2015년 11월부터 유럽 뉴스난에 게재합니다. 2015-11-02 5280
348 네덜란드 네덜란드 민간 정유사, 기후변화 대응 의무 위반소송에서 패소해 2021 / 06 / 27 206
» 네덜란드 네덜란드 민간 정유사, 기후변화 대응 의무 위반소송에서 패소해 2021 / 06 / 01 341
346 네델란드 기업들, 아프리카 진출에 적극 나서 2020 / 02 / 26 1719
345 네덜란드 네덜란드 및 덴마크산 쇠고기 20년만에 한국 수출 재개 2019 / 10 / 09 1244
344 네덜란드 네덜란드, 2021년부터 여행객에 항공세 도입 추진 2019 / 05 / 21 1287
343 벨기에 브뤼셀 경찰 네 명 중 한 명, 네덜란드어 못한다 2019 / 03 / 04 2396
342 네덜란드 네덜란드 보건부 장관, “의료 시스템 자본화, 과도하다” 2019 / 03 / 04 1620
341 벨기에 유럽 위원회, “벨기에, 조세 피난처 특성 갖췄다” 2019 / 03 / 04 1597
340 네덜란드 네덜란드 경제 성장, 지난해 2.5%로 둔화 imagefile 2019 / 02 / 19 2215
339 네덜란드 네덜란드, 지난 해 브렉시트로 2천여 개 일자리 창출 2019 / 02 / 12 1764
338 네덜란드 반 고흐 ‘해바라기’ 작품들, 더 이상 해외 전시 없다 2019 / 02 / 06 1799
337 벨기에 벨기에 청소년 주도 기후변화시위, 4주 째 진행중 2019 / 02 / 06 1636
336 벨기에 벨기에 직장인 3명 중 1명, “직장 내 괴롭힘 당했다” 2019 / 02 / 06 13227
335 네덜란드 네덜란드 새 주택 가격, 빠른 상승 중 2019 / 01 / 22 1791
334 벨기에 KBC 은행, 벨기에 성장 예측 하향 조정해 2019 / 01 / 22 1672
333 네덜란드 노딜 브렉시트 시 네덜란드가 치르는 비용, 2030년까지 34억 유로 가량 예상 2019 / 01 / 14 1674
332 벨기에 벨기에 55세 이상 직장인 봉급, 25세 직원보다 76% 높다’ 2019 / 01 / 07 1586
331 네덜란드 지난 해 네덜란드 임금 상승률 2.1%, 2009년 이래 최고치 기록 2019 / 01 / 07 1391
330 네덜란드 2019년, 네덜란드에서 바뀌는 것들 2018 / 12 / 31 2243
329 벨기에 벨기에 Wallonia 지방, 2018년 외국 자본 투자 규모 11억 유로 달성 2018 / 12 / 31 1692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