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EU, 영국민 브렉시트 투표 29개월 만에 통과로 결별 준비 완료 11월 25일 오전, 유럽연합(EU) 회원국의 리더들이...

by admin_2017  /  on Nov 26, 2018 20:04
EU, 영국민 브렉시트 투표 29개월 만에 통과로 결별 준비 완료

11월 25일 오전, 

유럽연합(EU) 회원국의 리더들이 영국의 브렉시트 합의안을 승인함으로써, 영국이 2016년 브렉시트 국민투표 후 29개월 만에 공식적으로 EU를 떠날 준비를 완료시키면서 영국의회의 결정만 기다리고 있다.

영국 언론 Express의 보도에 따르면, 총 27개 회원국의 전 회원국 동의를 받아야 이루어 질 수 있는 이번 합의는 마지막 난관이었던 스페인의 동의까지 얻어내면서 성사되었다. 

영국 5.jpg

EU 측은, 더 이상의 재합의는 없다는 입장이어서 영국 의회가 이를 승인치 않을 경우 NO DEAL (합의없이)브렉시트가 이루어져 양측의 엄청난 타격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장-클라우드 융커 유럽 위원회 위원장은 이번 합의안을 반대하면서 총리 재신임 투표 등을 추진 중인 영국 보수당 의원들에게 “브렉시트는 현재의 합의안으로만 실현 가능하다. 이를 거부할 경우 양보는 없다”라고 말하며 합의서를 통과시킬 것을 요청했다. 

합의안을 통과시킨 EU 리더들의 반응은 사뭇 침울한 것으로 보인다. 영국 언론 Daily Mail의 보도내용에 따르면 장 클라우드 융커 유럽 위원회 위원장은 “이번 합의안은 우리가 협의할 수 있는 최선의 것”이었다면서도 “(브렉시트 합의가 이루어진)오늘은 아주 비극적이고 슬픈 날” 이라며 역사상 첫 회원국 탈퇴를 앞둔 입장을 밝혔다.

이마누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또한 “오늘은 기념할 만한 기쁜 날이 아니다”라고 말하며 브렉시트 후 EU의 내부 개혁이 필요할 것이라 말했고, 네덜란드 총리 Mark Rutte는 “EU는 이제 영국에게 더 이상의 어떤 것도 제공해줄 수 없을 것”이라며 “오늘 합의는 영국, EU모두에게 부정적인 것” 이라 말했다. 

한편, 테레사 메이 영국 총리는 합의안이 통과된 후 영국 국민들에게 공개 서한을 띄웠다. 총리는 “오늘 합의는 국가의 더 밝은 미래를 보장할 것”이라며 국민들의 지지를 요청했다. 


<사진 : Express> 

영국 유로저널 김예지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29361
Date (Last Update)
2018/11/26 20:04:14
Read / Vote
100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29361/0be/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276 유럽 국가 중 부패도 1위는 이탈리아, 청렴 지수 1위는 네덜란드 (1 면) 2018 / 12 / 10 33
5275 EU, 2050년까지 ‘탄소 배출량 제로(0)’ 목표 2018 / 12 / 03 46
» EU, 영국민 브렉시트 투표 29개월 만에 통과로 결별 준비 완료 imagefile 2018 / 11 / 26 100
5273 유럽 의회, 각 지역 별 EU 제공 서비스 찾을 수 있는 인터넷 사이트 선보여 2018 / 11 / 19 88
5272 비영어권 국가 영어 테스트, EU에서는 프랑스인들이 가장 낮아 imagefile 2018 / 11 / 06 182
5271 후원자 정체 알 수 없는 '브렉시트 반대' 페이스북 광고비, 25만 파운드에 달해 imagefile 2018 / 10 / 31 150
5270 벨기에 공급 일부 육류, 독일 '최악의 도살장'에서 공급 imagefile 2018 / 10 / 31 158
5269 아일랜드 Stena Line, 'NO DEAL 브렉시트시 식품 공급 타격 우려' imagefile 2018 / 10 / 31 121
5268 노르웨이, 2차대전 당시 독일 군인과 관계로 '낙인' 찍힌 여성들에게 공식 사과 imagefile 2018 / 10 / 31 124
5267 일부 유럽국가 '부르카 착용금지' 에 UN '인권침해 의견' imagefile 2018 / 10 / 31 151
5266 EU시민들은 영국행 최저치, 영국인들은 유럽행 러시로 골머리 imagefile 2018 / 10 / 17 205
5265 EU,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금지 한층 더 강화 전망 imagefile 2018 / 10 / 16 178
5264 동유럽, 이메일 해킹통한 은행구좌로 송금 요청 무역사기 주의보 imagefile 2018 / 10 / 16 174
5263 유럽연합, 국경선 보호 위해 213억 유로 지출 계획 2018 / 10 / 10 165
5262 유럽인 1억7500만명이 수면 무호흡증 겪고 있어 2018 / 09 / 24 239
5261 덴마크 최대 은행 단스케, CEO 전격 사퇴 2018 / 09 / 24 160
5260 EU, 체코 총리 조사 촉구하고 나서 imagefile 2018 / 09 / 24 170
5259 미국 트럼프 대통령, 사하라 장벽 건설하라고 스페인에 촉구 imagefile 2018 / 09 / 24 166
5258 오스트리아, 반 이민자 운동에 앞장서 imagefile 2018 / 09 / 24 170
5257 브렉시트로 이탈리아 화이트 와인 감소 2018 / 09 / 24 187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