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학위취득이 소득에 미치는 영향, 여성이 남성보다 높다 영국 교육부와 재정 연구소가 진행한 연구결과 학위를 가진...

by admin_2017  /  on Dec 03, 2018 19:18
학위취득이 소득에 미치는 영향, 여성이 남성보다 높다

영국 교육부와 재정 연구소가 진행한 연구결과 학위를 가진 여성들의 소득이 학위가 없는 여성들의 소득보다 28%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자 Jack Britton은 “이번 조사결과는 대학 교육이 여성들에게 최고의 투자임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영국 언론 BBC 의 보도에 따르면, 이번 보고서는 영국에서 학교를 졸업하고 영국, 웨일스, 스코틀랜드 소재 대학에 진학한 29세 국민들의 세금 기록을 바탕으로 이루어졌다. 조사 결과 학위를 가진 여성이 무학위 여성보다 매년 평균 £6,700 정도 높은 소득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2.jpg

이에 비해 남성들의 경우, 학위를 가진 남성이 그렇지 않은 남성보다 8%를 더 벌어들이며 이 차이는 매년 평균 £2,700정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부와 재정 연구소는 이번 결과가 학위가 없는 여성들이 남성보다 상대적으로 낮은 소득을 받는다는 것을 반영한다고 밝혔다. 또한 연구 결과에 사용한 수치는 시간당 소득이 아닌 총 소득 수치이기 때문에, 아이를 가진 여성들은 파트타임으로 일하며 더 낮은 수입을 얻게 되는 것도 이번 결과에 반영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보고서는 성별 뿐 아니라 대학의 유형과 전공이 미래 소득에 상당한 영향을 미친다는 것 또한 보여준다. 의학, 경제, 수학, 과학 전공자는 예술, 영어, 철학 전공자에 비해 평균 수입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고소득자가 될 가능성이 가장 낮은 졸업생들은 미술 학위 졸업자들로 나타났다. 


<사진 : BBC> 

영국 유로저널 김예지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29656
Date (Last Update)
2018/12/03 19:18:52
Read / Vote
79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29656/c5a/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817 영국,브렉시트 합의안 반대로 장관 등 총 10명 사퇴해 imagefile 2018 / 12 / 03 168
11816 영국에서 가장 행복한 도시 10 곳 – 1위는 Essex 해변가 Leigh-on Sea imagefile 2018 / 12 / 03 140
11815 영국, 노딜 브렉시트 실현될 시 곧바로 장기 불황 시작 경고 (1 면) 2018 / 12 / 03 232
11814 英 재무부 장관, “이번 브렉시트 합의안, 경제 악화시키겠지만 정치적 혜택 제공” 2018 / 12 / 03 125
» 학위취득이 소득에 미치는 영향, 여성이 남성보다 높다 imagefile 2018 / 12 / 03 79
11812 트럼프 미국 대통령, “브렉시트 후 영-미 무역 큰 타격 있을 수 있다” 2018 / 12 / 03 56
11811 영국 ‘블랙 프라이데이’, 소비 건수는 증가한 반면 총 소비액은 감소해 imagefile 2018 / 11 / 26 110
11810 유로 대비 파운드 환율, 소폭 회복 imagefile 2018 / 11 / 26 110
11809 스페인-영국 총리, 영토분쟁지 지브롤터 지방 관련 합의 일단락 2018 / 11 / 26 131
11808 영국, 11월말부터 폭설 등 올 겨울 기록적 추위 예상 (1면) imagefile 2018 / 11 / 26 187
11807 영국 경제학자들, “영국 경제, 전에 없던 위기 상태” imagefile 2018 / 11 / 26 193
11806 영국 대형마트 체인들, 도심 내 매장에서 가격 세 배 까지 올려 받는다 2018 / 11 / 26 188
11805 테레사 메이 총리, “총리 바뀌면 브렉시트 힘들어질 것” imagefile 2018 / 11 / 19 190
11804 유로화 대비 파운드 환율, 브렉시트 합의안 발표 후 곤두박질 치는 중 imagefile 2018 / 11 / 19 288
11803 영국 ‘브렉시트 합의안 반대’ 장관들 연이어 사퇴 imagefile 2018 / 11 / 19 176
11802 영국-EU ‘브렉시트 협상’ 잠정 합의, 영국 의회 통과여부는 미지수 2018 / 11 / 19 176
11801 영국 밀레니얼 세대 36%, “부모 경제적으로 부양 중” 2018 / 11 / 19 97
11800 EU, “영국 국민들, 브렉시트 이후에도 EU 여행 시 비자 면제” imagefile 2018 / 11 / 19 173
11799 영국 임금 상승률, 최근 10년 내 최고 수준 2018 / 11 / 19 96
11798 영국, 지난 해 11세 이하 어린이들 대상, '집단 따돌림' 신고만 5,000건에 달해 imagefile 2018 / 11 / 13 126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