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2019년 실업보험 분담금 0.5% 내려 돌아오는 새해 1월1일부터 독일 근로자들이 지불하는 실업보험 분담금이 ...

by eknews21  /  on Dec 04, 2018 03:34

독일, 2019년 실업보험 분담금 0.5% 내려


돌아오는 새해 11일부터 독일 근로자들이 지불하는 실업보험 분담금이 0,5% 낮아진다. 하지만, 이로 인한 실제 피부로 와닿는 부담감 감소는 거의 없을 것으로 보인다.


1.jpg

 (사진출처: spiegel online)


지난 30일자 독일의 주요언론들은 독일의 실업률이 역대 최저치를 기록하고 있음에 따라 실업보험금고의 재정이 그 어느때보다 좋은 상황이라고 보도했다. 그 결과, 201911일부터 근로자들이 분담하는 비율이 전체 임금의 3.0%에서 2.5%로 감소한다는 좋은 소식이다.


연방의회에서 유니온과 사민당, 자민당, 그리고 녹색당의 투표로 결의되었으며, AfD당과 좌파당은 기권한 것으로 전해진다.


하지만, 실업보험 분담금에서 감소하게될 부담은 피부로 와닿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대신, 돌봄 및 요양보험분담금 비율이 0.5% 오르기 때문이다. 그러나, 내년에 피고용자들이 사회보험금 분담금으로 느끼게될 부담은 전체적으로 볼때 약간 줄어들수 있다. 잠시 근로자가 더 많은 비율을 부담해야 했던 의료보험분담금이 또 다시 고용자와 피고용자가 똑 같이 절반을 부담하게 되기 때문이다.     


이번 연방정부의 결의는 근로자들의 실업보험분담금 감소와 더불어, 근로자들의 넓어진 실업급여 권리를 포함하고 있다. 지금까지는 24개월 이내에 최소 12개월의 실업보험금을 분담하였을 경우에 실업급여 권리가 주어졌으나, 앞으로는 30개월 이내에 최소 12개월 실업보험금을 분담하면 실업급여 권리가 주어진다. 정치가들은 이번에 개정된 넓어진 실업급여 권리로 특히, 예술가 분야에서 일하는 사람들이나 IT프로젝트 분야 직업활동자들이 이득을 볼수 있을 것으로 보고있다.    


독일 유로저널 박지은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29793
Date (Last Update)
2018/12/04 03:34:23
Read / Vote
40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29793/112/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820 독일, 외국인 전문인력에 노동시장 폭넓게 개방 imagefile 2018 / 12 / 11 43
8819 독일, 2019년 자녀보조금, 퇴직연금 줄줄이 올라 imagefile 2018 / 12 / 11 32
8818 독일, 실업율 5% 이하로 동서독 통일이래 최저 기록 imagefile 2018 / 12 / 11 26
8817 독일, 기민당 새 대표 유력 후보 크람프-카렌바우어 imagefile 2018 / 12 / 04 78
8816 독일, 내년 1월부터 세입자 보호책 더 강화 imagefile 2018 / 12 / 04 97
8815 독일 학자들, 대학 졸업한 이주민들 위해 더 많은 프로그램 제공해야 imagefile 2018 / 12 / 04 101
» 독일, 2019년 실업보험 분담금 0.5% 내려 imagefile 2018 / 12 / 04 40
8813 독일, 60세상 근로자 수치 점점더 증가 imagefile 2018 / 12 / 04 69
8812 사그러들지 않는 독일의 소비 분위기 imagefile 2018 / 12 / 04 65
8811 독일 부동산 가격 및 임대료 상승에 사회 불평등 심화 imagefile 2018 / 11 / 26 134
8810 독일인들, 민족주의 확산으로 외국인 배타적 증가해 imagefile 2018 / 11 / 26 133
8809 독일 외국 전문인력 유치 정책에 국민들 대다수 환영 imagefile 2018 / 11 / 26 106
8808 독일, 최저임금 상승 지속되고 실업률은 낮아져 imagefile 2018 / 11 / 26 122
8807 독일, ‘미니 메르켈’ 크람프-카렌바우어 총리 가상 대결서 1위 imagefile 2018 / 11 / 20 131
8806 독일, 2015년 이래 처음으로 경제수축 imagefile 2018 / 11 / 19 161
8805 독일대학, 외국인 유학생 증가 imagefile 2018 / 11 / 19 148
8804 독일, 돌봄 및 요양 비용 앞으로 세금으로 더 충당해야 imagefile 2018 / 11 / 19 100
8803 독일, 2018년 플라스틱 포장 생산량 증가해 imagefile 2018 / 11 / 19 63
8802 독일, 높은 집세로 채무자 증가해 imagefile 2018 / 11 / 19 97
8801 독일, 메르켈의 총리직 중도 사임 여론 높아 imagefile 2018 / 11 / 14 97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