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2019년, 에너지 효율성 높이는 가이드 라인 2018년 영국 재생 에너지 사용량이 총 에너지 사용량 중 33%를 차지...

by admin_2017  /  on Jan 07, 2019 19:21
2019년, 에너지 효율성 높이는 가이드 라인 

2018년 영국 재생 에너지 사용량이 총 에너지 사용량 중 33%를 차지하면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그러나, 표준 에너지세보다 저렴한 ‘Green tariff’(녹색 요금)을 지불 중인 소비자들은 13%밖에 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energy.jpg

영국 언론 Daily Mail의 보도에 따르면, 영국 내 재생 에너지 사용률이 빠른 속도로 늘어나고 있는데 비해 관련 요금제를 사용하는 소비자는 매우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에 실시된 조사에 따르면 소비자들은 녹색 요금제를 사용하지 않는 이유로 ‘높은 가격’을 꼽았으나, USwitch.com의 보고서에 따르면 녹색 요금제는 사실상 6대 기업들이 제공하는 표준 요금제보다 더 저렴한 가격으로 사용할 수 있다. 

덧붙여, Daily Mail은 2019년 가정에서 에너지 효율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가이드 라인을 제시했다. 먼저, 가전제품을 대기 상태로 두는 대신 전원을 끄면 연간 30파운드를 절감할 수 있다. 뜨거운 수돗물을 틀어 놓는 대신 물을 통에 담아서 설거지를 하면 연간 25파운드를, 물을 끓일 때 필요한 만큼만 주전자에 채우면 연간 6파운드를 절약할 수 있다. 또한 절약형 샤워기 헤드를 사용하면 연간 70파운드, 샤워 시간을 매일 1분씩만 줄이면 연간 7파운드의 가스비를 줄일 수 있으며 외풍 방지창은 연간 20파운드, 굴뚝에 설치하는 외풍 차단 장치는 연간 15파운드를 아끼게 해준다. 마지막으로, 사용하지 않는 조명을 끄면 연간 15파운드, LED 조명을 사용하면 연간 약 35파운드를 절약할 수 있다. 


영국 유로저널 김예지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31274
Date (Last Update)
2019/01/07 19:21:24
Read / Vote
182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1274/541/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859 IMF(국제통화기금), “노딜 브렉시트, 유로존 침체 악화시킬 것” 2019 / 01 / 22 208
11858 메이 총리 플랜 B 발표 후 달러, 유로 대비 파운드화 상승 (1면) imagefile 2019 / 01 / 22 263
11857 테레사 메이 총리, ‘브렉시트 플랜 B’ 발표 2019 / 01 / 22 193
11856 브렉시트 합의안 의회 부결, ‘브렉시트 서바이벌 키트’ 까지 등장 2019 / 01 / 22 161
11855 브렉시트 협상안 국회 비준 실패 imagefile 2019 / 01 / 16 472
11854 영국 경제성장률, 6개월 만에 최저치 기록 2019 / 01 / 14 232
11853 지난 해 연말, 십년 만에 처음으로 소매업계 판매 증가 없었다 2019 / 01 / 14 144
11852 영국 정부, “브렉시트 합의안 투표 지지 부탁” 호소문 발행 2019 / 01 / 14 149
11851 영국 산업 생산성 증가율, 지난 해 3분기에 다시 하락 2019 / 01 / 14 139
11850 드론 회사들, 불법 비행 막기 위해 ‘인식 태그’ 부착 제안 2019 / 01 / 14 197
11849 전 브렉시트부 장관, “현 상황에서는 노딜 브렉시트가 가장 현실적 시나리오” 2019 / 01 / 14 225
11848 런던, 여전히 유럽 내 부동의 기술산업 선두주자 2019 / 01 / 14 146
11847 영국 일하기 가장 좋은 기업, 1위는 수도 회사 Anglian Water가 차지 imagefile 2019 / 01 / 08 230
» 2019년, 에너지 효율성 높이는 가이드 라인 imagefile 2019 / 01 / 07 182
11845 유로화 대비 파운드 회복세, 파운드화 당분간은 긍정적 전망 2019 / 01 / 07 257
11844 테레사 메이 총리, “브렉시트 협의안 의회 부결될 시 영국 ‘미지의 영역’ 될 것” 2019 / 01 / 07 191
11843 영국 100대 기업 임원진들의 막대한 임금, 공정 경제 가로막는 장벽 2019 / 01 / 07 301
11842 “노딜 브렉시트 지지” 청원, 30만명 서명 제출 2019 / 01 / 07 175
11841 영국, 브렉시트 이후 일상생활용품 가격 큰 폭 상승 우려 2019 / 01 / 07 200
11840 1월, 영국 전역 극도의 한파 몰아칠 것으로 전망 2019 / 01 / 07 161
Board Search
2 3 4 5 6 7 8 9 10 11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