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등 EU 회원국,원산지 표기 의무화 도입 요구 프랑스, 이탈리아, 스페인, 포루투갈, 그리스 등 유럽연합(EU...

by admin_2017  /  on Dec 18, 2019 05:00
프랑스 등 EU 회원국,원산지 표기 의무화 도입 요구

프랑스, 이탈리아, 스페인, 포루투갈, 그리스 등 유럽연합(EU)의 5 개 회원국들이 식품 정보의 투명성 제고를 위해 식품 및 농산품에 대한 원산지 표기 의무화 도입을 촉구하고 나섰다.

유럽KBA에 따르면 16일 EU 농업장관 이사회에서 프랑스 등 5개 회원국은 공동선언문에서 소비자에게 있어 원산지는 가장 중요한 선택기준 중 하나라며  원산지 표기 의무화를 주장했다.

現원산지 규정은 유제품 등 일부 식품에 한해서 원산지 표기를 의무화하고 있으며, 내년 4월 발효될 개정 규정도 식품의 주성분에 한해서 원산지 표기를 의무화하는데 그쳐, 이를 식품과 농산품 모두에 확대 적용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원산지 미표기는 생산자와 소비자간 정보의 비대칭을 유발, '합리적 소비'를 방해하는 요인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제조국 및 해당국의 식품 관련 규제에 대한 신뢰성 등과 같은 상품 선택기준의 폭을 줄이게 되고, 결국 소비자는 가격을 통해서만 비교할 수밖에 없음을 지적했다.

프랑스 등 5개 회원국은 원산지 표기 의무화에 부정적인 입장인 WTO 상소기구가 기능 정지됨에 따라, 이를 이용해 의무화를 강행하려는 의도라는 분석이다.
일반적으로 원산지 표기는 개별 국가에 대한 소비자의 편견이 소비행태에 영향을 미치는 일종의 보호주의적 조치로 인식되고 있다.
WTO 상소기구는 2015년 미국이 육류 원산지 표기제도 도입시 해당 제도가 캐나다와 멕시코에 대한 차별적인 조치라며 미국의 패소를 판결했었다. 

한편,식품의 주원료 원산지 라벨링 표기법을 규정하는 시행규칙(Implementing Regulation)이 유럽연합(EU)에서 지난해 2018년 6월 발효되어 오는 2020년 4월 1일부터 시행을 앞두고 있다.이 새로운 법규는 가공식품의 주원료 원산지가 다른 경우, 식품 원산지 라벨링이 소비자를 오도할 수 있다는 오류를 시정하기 위해 마련됐다.

식품의 주원료 라벨링에 관한 규정(Regulation (EU) No 1169/2011 제26조)는 식품업체에게 식품 주원료의 원산국 또는 원산지를 표기할 것을 요구한다. 식품의 원산국과 식품 주원료의 원산국이 다르다면 주원료의 원산국을 표기하거나, 원산국이 식품의 원산국과 다르다는 사실을 명시해야한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50120
Date (Last Update)
2019/12/18 05:00:31
Read / Vote
36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50120/b29/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428 EU, 2050년까지 재생가스 사용 최소 10배 확대해야 imagefile 2020 / 01 / 15 190
5427 EU, 브렉시트로 부족한 예산위해 플라스틱세와 탄소세 도입 추진 imagefile 2020 / 01 / 15 1685
5426 2020년 EU 통상분야 주요 키워드 5 가지 분석 imagefile 2020 / 01 / 15 819
5425 유럽연합, 영국의 유로 시장 접근 차단 위협 imagefile 2019 / 12 / 30 4198
5424 2020년 오스트리아 경제 성장률 1.4%로 조정국면 전망 2019 / 12 / 30 573
5423 다국적 IT기업들의 유럽내 디지탈세 도입에 난항 2019 / 12 / 30 598
5422 EU, 영국과 '2021년 1월 이행기 만료전 FTA 타결'서두르지 않기로 imagefile 2019 / 12 / 18 917
» 프랑스 등 EU 회원국,원산지 표기 의무화 도입 요구 2019 / 12 / 18 361
5420 EU 온실가스 배출 감축목표, 2030년까지 50~55%로 상향한 '그린 딜' 발표 imagefile 2019 / 12 / 18 527
5419 유로존 지역, 대내외적인 요인으로 수출 부진 지속 imagefile 2019 / 12 / 18 1412
5418 스페인 새 정부, '최저임금, 세금, 연금' 인상하고 실업률 감소 정책 강조 imagefile 2019 / 12 / 11 498
5417 美, 프랑스 등 유럽국 디지털세 등에 보복과세 부과로 대응 2019 / 12 / 11 281
5416 페이스북 리브라 내년 중 발행에 EU는 단호히 대처 imagefile 2019 / 12 / 11 268
5415 EU, 탄소국경세 도입 강력한 의지로 항공요금 인상 불가피 2019 / 12 / 11 362
5414 美, 프랑스 디지털세에 보복과세 부과 검토 imagefile 2019 / 12 / 04 467
5413 프랑스, '노동시장 유연화'로 '유럽 병자'오명 벗어나 2019 / 12 / 04 934
5412 동유럽 국가들, 인재 해외유출로 노동력 부족 심각한 수준 2019 / 12 / 04 361
5411 EU, 2030년 온실가스 감축목표 등 '유럽 그린딜' 발표 imagefile 2019 / 12 / 04 439
5410 미국, EU 에어버스 불법보조금 지원에 무차별 보복 관세 부과 전망 2019 / 12 / 04 364
5409 유럽,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서유럽으로 향하고 있어 긴장 imagefile 2019 / 11 / 27 1457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