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파리에서 에이미와 헝데부 (Rendez-vous) (51) 여자의 모든 비밀을 아는 크리스챤 루부탱 Christian Louboutin 여...

Posted in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  by admin_2017  /  on Mar 17, 2020 00:33
extra_vars1 :  
extra_vars2 :  
파리에서 에이미와 헝데부 (Rendez-vous) (51)
여자의 모든 비밀을 아는 
크리스챤 루부탱 Christian Louboutin

여자만의 특권인 높은 하이힐을 신고 도시를 자신감 넘치게 활보하는 여성은 당당하고 그 당당함으로 그녀는 더욱 아름다워 보인다.

"하이힐을 누가 발명했는지 모르겠지만, 모든 여성들은 그에게 감사해야한다" 라고 세계적인 섹시스타 마릴린 먼로는 하이힐이 여성의 위력과 고유성을 강조하는 도구라는 생각을 강조했으며 오늘날 까지 하이힐은 여성들의 로망이기도 하다.


패션에 뒤지지 않게 여성의 아름다운 각선미를 드러낼 수 있는 여성의 비밀을 알고 있는 프랑스 하이힐 디자이너 크리스챤 루부탱은 프랑스의 유명 패션 브랜드와 함께 어깨를 겨루며 당당하게 세계시장에 진출하여 섹시, 우아함의 대명사인 10 센티의 높이의 하이힐을 예술로 승화시킨 프랑스의 대표적 인물이다.

IMG_2769.jpg
매력적인 하이힐의 열정 크리스챤 루부탱과 그의 작품

1963년 1월 12구 파리 출생인 크리스챤 루부탱은 캐비넷 제작자인 아버지와 어머니 그리고 세 누나가 있는 보통 프랑스 가정에서 태어 났지만 피부 색이 진했던 그는 어렸을 적 부터 자신의 친 부모는 다른 나라 어딘가에 있고 프랑스 부모가 입양을 했다는 끔찍한 상상을 믿으며 친 부모를 찾아야겠다고 항상 꿈꾸어왔다. 

많은 인생에 관한 생각과 열정과 호기심은 결국 12세때 학교를 중퇴하고 집을 나오게 되고 미술에 소질이 있었던 그는 신발을 스케치하고 때론 단편 영화 배우로 출연, 유명한 카바레 극장 Folies Bergères 에서 공연하며 배우들을 무대 뒤에서 배우들을 도와주기도 하고 그의 예술적 소질을 발휘하며 그의 꿈을 보며 즐겁게 보냈다.

IMG_2771.jpg
학업을 중단하고 예술적인 꿈을 꾸었던 10대 시절

1976년 어느 날, 국립 아프리카 오세아니아 예술 박물관 (Musée National des Arts d’Afrique et d’Oceanie) 을 방문했을때 그곳에서 그는 아프리카에서는 나무 바닥의 손상을 우려해 날카로운 단검을 든 여성을 금지하는 남 녀 차별 문화의 한 장면을 보고 그 순간 그 규칙을 무시하고 여성들이 자신감과 힘을 느끼게하는 무엇인가를 해야겠다는 결심과 함께 신발에 관심이 많았던 그는 여성의 신발, 하이힐에 대한 그의 꿈을 결심하게 된다.

호기심이 많은 그는 세계문화에 매료되어 약 일 년 동안 이집트와 인도를 여행하며 자신의 진한 피부색이 전통의 프랑스인이 아니라는 어릴적 추측과 친 부모란 존재의 아득한 그리움을 쫓으며 만난 다른 문화의 이국적인 열정은 훗 날 이루어진 그의 예술세계에 큰 영향을 주게 되었다.

파리로 돌아온 후 정교한 노력과 열정으로 하이힐 포트폴리오를 준비하고 소개한 후 1982년 챨스 쥬르당 (Charles Jourdan)에 고용돼 전문적인 일 경험을 쌓고 그 후 스파이크 하이힐을 발명한 거장 로저 비비에 ( Roger Vivier )를 만나고 그의 견습생으로 일하며 받은 영향으로 인생의 전환점을 맞이하며 본격적인 여성 하이힐의 열정을 표현하는 계기가 되며, 유명 브랜드인 샤넬, 이브생로랑, 마드 프리죤에서 프리랜서로 여성 신발을 디자인하면서 패션 무대에 새로운 쟝르를 일으키며 많은 사람들의 응원과 후원으로 1991년 11월 그의 이름을 걸고 첫 삽을 오픈하게 된다.

1991년 첫 개인전 신발 살롱을 개최했을 당시 모나코의 공주 캐롤라인가 첫 고객으로 매스컴에 주목을 받으며 유명배우, 패션계, 커리어 우먼, 하이힐 러버 등 다양하게 각계 각층의 사랑을 받으며 매년 활발한 작품을 발표, 편한하고 우아하며 섹시한 하이힐의 열풍을 일으키며 2007년 부터 2011년 까지 가장 권위있는 여성화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그가 소유하고 있는 이국적인 정신세계는 동양의 신비함과 아프리카의 열정, 그의 고향이라고 상상하는 이집트 룩소의 향수 등 자유롭게 꿈꾸는 그 자신만의 동심의 이야기가 그의 내면에서 자신만의 세계를 가지고 그리고 그 만의 예술 창조를 이루어나가고 있으며 루부탱의 다양한 켈렉션은 새로운 컨셉의 선구자이기도 하다,

2013년 인종을 초월한 다양한 누드 색 컬렉션을 통해 여성은 자연스러운 누드 색을 바탕으로 본인의 피부와 어울리는 톤을 찾아 동일색을 강조하여 다리가 길어보이는 개성을 연출할 수 있다는 컨셉을 소개하여 화재가 되었으며 

IMG_2776.jpg
인종을 초월한 누드톤 컬렉션 2013년

뉴 콜렉션을 통해 각 계절에 따른 화려한 원색들의 매치도 눈낄을 끌고 있으며, 특히 크리스챤 루부탱의 트레이드 마크인 레드 솔 (Red Sole 빨간 구두 밑창)은 최고의 우아함과 섹시미를 표현하며 누구도 카피 할 수 없는 고유함으로 그의 빨간 트레이드 마크가 되었다. 

IMG_2772.jpg
세계여성을 매료시킨 그의 예술혼 레드 솔

밑창을 레드, 빨간색으로 강조된 하이힐은 특히 여성의 뒤태가 더욱 돋보이고, 그 매력적인 하이힐은 여성의 우아함을 지키기 위해 소유해야할 훌륭한 아이템이라는 비밀을 알려주고 있기도 하다.

처음부터 세계 여러나라 다른 문화를 바탕으로 순수한 그의 관심에서 얻은 아이디어로 풍부한 주제와 색상을 디자인에 주입해, 화려하고 대담하며 개방적이며 관대하고 때로는 가성적으로 그의 창의력을 열어 꾸준히 그의 예술을 창조해 나가고 있으며, 현재 미국, 유럽 7개국, 중동, 러시아, 아시아 8개국, 호주, 브라질 등 전 세계 30개국, 155개 매장을 두고 하이힐의 매력과 여성의 매력을 그의 정열의 메시지로 전 세계에 전하고있다.

IMG_2773.jpg
끝나지 않을 그의 꿈, 여성의 매력과 비밀

100년이 넘은 수 많은 유럽의 까다로운 명품 브랜드를 제치고 그의 열정과 정열로 30년동안 세계적인 브랜드로 일군 그의 노력과 성공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지만, 특히 매력적인 여성들을 사로잡은 이국적인 키 작은 디자이너 크리스챤 루부탱은 오늘도 더욱 빛날 여성들의 매력을 위해 계속 전진하고 진행하고 있다.
올 30주년의 크리스챤 루부탱 오픈 기념을 맞이하여 그의 인생과 하이힐에 관한 멋진 전시회를 파리에서 열고 있어 그가 창조한 하이힐의 예술작품과 그의 예술세계를 만날볼 수 있다.

존경하는 예술가들과 함께 공동 작업된 그의 축하 행사는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의 세계가 연결된 멈추지 않는 완벽의 꿈을 전시회를 통해 엿 볼 수 있을 것이다.

전시회 기간: 26 February- 26th July
장소: Palais de la Porte Dorée
293, Avenue Daumesnil 75012, Paris
Metro Porte Dorée

“좋아하는 것을 하면 가장 편안해진다” 
- 크리스챤 루부탱

               프랑스 유로저널 에이미리 기자
eurojournal25@eknews.net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6178
공지 하재성의 시사 칼럼 하재성 칼럼니스트 소개 admin_2017 2019-01-29 4701
1884 아멘선교교회 칼럼 이스라엘 자손의 거하는 곳에는 광명이 있었더라 imagefile admin_2017 20/04/01 19:05 9
1883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프랑스인과 바게트 Baguette imagefile admin_2017 20/03/31 21:27 188
1882 영국 이민과 생활 한국 영국비자신청센터 잠정 업무중단 admin_2017 20/03/31 21:22 39
1881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인간과 자연 사이에 건축이 있었다 - 그림자 동행 (2) imagefile admin_2017 20/03/31 21:16 34
1880 최지혜 예술칼럼 제멋대로인 공상에 대담한 형태 imagefile admin_2017 20/03/31 21:04 35
1879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시민권 신청과 한국귀국 imagefile admin_2017 20/03/17 23:24 59
1878 아멘선교교회 칼럼 새 언약을 받은 아담과 하와의 후손들 imagefile admin_2017 20/03/17 01:08 26
»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여자의 모든 비밀을 아는 크리스챤 루부탱 Christian Louboutin imagefile admin_2017 20/03/17 00:33 422
1876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인간과 자연 사이에 건축이 있었다 - 그림자 동행 (1) imagefile admin_2017 20/03/16 23:43 27
1875 최지혜 예술칼럼 인간적인 모순 imagefile admin_2017 20/03/15 23:55 27
1874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 영주권자 장기해외체류와 시민권 imagefile admin_2017 20/03/10 23:33 84
1873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열정의 도시, 파도에 흔들릴지언정 가라앉지 않는다 FLUCTUAT NEC MERGITVR imagefile admin_2017 20/03/10 19:17 324
1872 유로저널 와인칼럼 와인 파리2020(WINE PARIS 2020), 빈엑스포 2020 (VINEXPO 2020)스케치 (2) imagefile admin_2017 20/03/10 02:19 128
1871 아멘선교교회 칼럼 내가 너희에게 이른 말 이 영이요 생명이라 admin_2017 20/03/09 23:18 23
1870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인간과 자연 사이에 건축이 있었다 - 엘 포르 데 라 셀바 El Port de la Selva imagefile admin_2017 20/03/09 00:40 65
1869 최지혜 예술칼럼 한국을 방문한 최초의 현대화가 imagefile admin_2017 20/03/08 23:46 20
1868 아멘선교교회 칼럼 여호와 하나님이 아담과 그 아내를 위하여 가죽옷을 지어 입히시니라 imagefile admin_2017 20/03/02 23:29 23
1867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영주권과 한국군대문제 imagefile admin_2017 20/03/02 20:07 72
1866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전설적인 음악의 반항아 세르쥬 갱스부르 Serge Gainsbourg imagefile admin_2017 20/03/02 20:04 436
1865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수도원 건축 : 영혼을 담을 그릇 만들기 (2) imagefile admin_2017 20/03/02 00:50 69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