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수도원 건축 : 영혼을 담을 그릇 만들기 인간과 자연 사이에 건축이 있었다 프랑스 피레네에서 그리고 지중해 내...

Posted in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  by admin_2017  /  on May 04, 2020 23:25
extra_vars1 :  
extra_vars2 :  
수도원 건축 : 영혼을 담을 그릇 만들기
인간과 자연 사이에 건축이 있었다
프랑스 피레네에서 그리고 지중해 내려가는 길 (2)


로마네스크 조각상

c17.jpg c18.jpg
클로이스터 회랑의 기둥머이 조각과 아취


클로이스터의 기둥머리 조각상들은 항상 비슥한 크기로 조각했고 몇 가지 식물과 몇 몇 동물을 모티프로 상대적으로 형상 예술의 제한을 볼 수 있다.
남쪽 회랑의 열주 기둥 머리 조각들은 43-44 cm 사각형 사이즈로 빌후랑쉬 마을 채석장의 핑크 빛 대리석으로 조각했다.
귀퉁이 작품들은 나뭇잎들이 독수리들을 감추고 있는 형상도 보인다.
불균형한 머리를 가진 괴물들도 조각되었고 사자는 중요한 모티프로 등장한다.
기둥머리 와 원주 기둥들이 원본이라면 석가래와 기둥 위의 아취는 최근 복원에 맞추어 다시 돌을 자르고 있다. 

성 베드로와 성 버오로의 기둥들 
Les piliers de Saint Pierre et de Saint Paul

퀴사에서는 11세기 후반 므와싹Moissac의 조각 스타일로 만든 사람의 형상을 한 베드로와 마오로 향상의 장미빛 대리석으로 기둥들이 있다.
나뭇잎으로 장식된 사각형 안에 조각했다. 거의 평판 부조로 만들었고 얼굴과 후광만 약간 돌출하여 시선을 끌게 했다. 베드로 조각의 다른 면에 사자와 부엉이가 조각되었다. 

로마네스크 조각상 

c19.jpg

클로이스터의 기둥머리 조각상들은 항상 비슥한 크기로 조각했고 몇 가지 식물과 몇 몇 동물을 모티프로 상대적으로 형상 예술의 제한을 볼 수 있다. 
남쪽 회랑의 열주 기둥 머리 조각들은 43-44 cm 사각형 사이즈로 빌후랑쉬 마을 채석장의 핑크 빛 대리석으로 조각했다.. 귀퉁이 작품들은 나뭇잎들이 독수리들을 감추고 있는 형상도 보인다. 불균형한 머리를 가진 괴물들도 조각되었고 사자는 중요한 모티프로 등장한다. 

c20.jpg

퀴사의 쌩 미쉘을 만나고 착한 산에 들어가려고 이동 중 피레네의 흔들림이 길을 막고 있었다. 준비한 교통편은 대로 변에 세워 두고 엠블런스 회사와 연결되어 구급차를 타고 세라본 수도원으로 들어갔다. 

c21.jpg
c22.jpg

 퀴사의 쌩 미쉘을 만나고 착한 산에 들어가려고 이동 중 피레네의 흔들림이 길을 막고 있었다.

 준비한 교통편은 대로 변에 세워 두고 엠블런스 회사와 연결되어 구급차를 타고 세라본 수도원으로 들어갔다.


세라보나 수도원 Prieuré de Serrabona
 
카탈로니아 로마네스크의 보물
-전능하신 분의 권능으로 장님이 눈을 뜨고 절름발이가 걷기 시작하고 귀머거리가 듣게 되었다. - 마태오-
이런 신비한 일이 일어나는 곳은 어딘가 샘물이 있던지 산이나 동굴 아니면 숲 속이든지 도시와는 좀 동떨어진 곳에서 일어나는 현상이다.
목이 마를 때 우물을 찾던지 샘을 찾던지 휴식하며 대화가 필요하면 우물가가 더 좋을 것 같다.
세라보나는 카탈루니아 언어에서 좋은 산, 착한 산을 의미한다.

c23.jpg

성모에게 바쳐진 세라보나 수도원의 호적은 1069년을 가리킨다.
세르다니아-콘플랑Cerdanya-Conflent 후작의 땅에 건축한 이 교회는 테트Tet 강의 지류인 볼레스Bolès 계곡을 내려보고 있다.
주변 마을과는 떨어져 있지만 세라보나 교회 종소리는 좋은 산의 양지 바르고 기름진 언덕에 지은 농가들로 구성된 교구 주민들의 삶의 일상을 조정해 주고 있다.
마을 사람들은 미사 드릴 때나 종교적인 축제나 공적인 일이나 가족의 경사 때 교회를 찾는다. 종탑아래 마당은 마을 사람들의 회의실이 되기도 한다.
이 곳 사람들은 곡물을 생산하고 포도밭과 과수원을 관리한다. 그리고 염소와 양떼를 돌본다. 집 앞에는 닭장이 있고 채소밭이 있다.
계곡이 끝나는 곳에 철광이 있고 대리석 채석장이 있어
풍경을 간축하는 현장을 지원한다.

이 좋은 산에도 영주의 권리가 복잡하게 엉켜서 분란이 있어왔다.
세르다니아 콘플랑 후작 라몬 베르나Ramon Bernat, 동생과 코르트사비Cortsavi 영주들은 교회가 축성되자 상주 참사원의 공동체를 설치하여 교회를 운영하였다.
하지만 엘나의 주교는 교회를 지휘 감독할 수도원장을 임명하고자 하였다.
후작은 거부하였고 주교가 양보하여 1082년 참사원들이 모여 초대 수도원장으로 라몬 아르만가우를 선출하였다.
후작령은 그 규모가 커지고 1151년에는 새로운 교회가 축성된다.
이 축성식에 엘나의 주교와 우르젤 주교 그리고 퀴샤의 신부들과 아를르의 신부들 그리고 수많은 군중이 몰려들었다.


수도원 건축

c24.jpg
c25.jpg
c26.jpg
배럴볼트 기술로 건축한 네이브 한 개로 시작한 수도원 교회다.  
12세기에 들어와 트란셉트와 세 개의 앱스를 가지게 되었다.
북쪽으로 두 번째 네이브와 종탑이 서있다. 남쪽으로는 회랑과 부속 건물이 있다.

c27.jpg

세라보나 교회의 가장 아름다운 작품은 이 곳 회랑에 몰려있다.

c28.jpg
c29.jpg
c32.jpg

이  짧은 회랑은 지역 파노라마 감상에 가장 마땅한 곳이다.
계단을 올라가 테라스에서 내려 보는 풍경도 좋다.

회랑 기둥 머리 조각이 주는 형상들도 흥미롭다.

수도원 교회 건축 자재로 정성스럽게 다듬은 편암으로 정교하게 건축하였다.  
교회 내부 트리뷴은 당대 예술의 종합이다.
수도원 교회 중 로마네스크 예술이 남겨준 가장 아름다운 조각품이다.



세라본의 트리뷴 la tribune de Serrabone
 
c36.jpg

세라본Serrabone의 트리뷴-쥬베 는 성직자와 신도석을 나누는 로마네스크 내진의 막음 장치로 희귀한 예 중의 하나였다.

수도원 중 프리외레 라는 단어를 쓰는 곳은 기도원 같은 곳이고 사찰의 마을에 세워진 강원 같은 곳이다. 수도원장은 대 부분 지방의 귀족 집안에서 왕이나 주교의 은총을 받아 임명되었다.
하늘의 은총은 모든 인간에게 평등하게 내려오지만 교회의 직분에 대한 은총은 교회 권력이든 세속의 권력이든 정치적인 결사체에서 내려온다.

유로저널 칼럼니스트 테오
bonjourbible@gmail.com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6972
공지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크리스트나 칼럼니스트 소개 imagefile admin_2017 2019-01-29 5777
1914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모든 사랑으로… newimagefile admin_2017 20/06/01 23:31  
1913 아멘선교교회 칼럼 때가 차매 하나님이 그 아들을 보내사 newimagefile admin_2017 20/06/01 23:22  
1912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귀족과 수집가의 집 newimagefile admin_2017 20/06/01 22:52 3
1911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쎄레와 꼴리우르 (2) newimagefile admin_2017 20/06/01 20:00 1
1910 최지혜 예술칼럼 루비이통이 발견한 쿠사마의 가능성 newimagefile admin_2017 20/06/01 19:31 2
1909 아멘선교교회 칼럼 하나님께 대한 불순종의 결과 newimagefile admin_2017 20/06/01 19:11 1
1908 영국 이민과 생활 배우자비자와 과거 영국체류문제 imagefile admin_2017 20/05/27 20:53 25
1907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출생 자녀 영국시민권과 복수국적문제 imagefile admin_2017 20/05/20 18:54 49
1906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눈부신 5월,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온다 imagefile admin_2017 20/05/19 19:47 183
1905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코르시카 섬에서 파리 앵발리드까지 imagefile admin_2017 20/05/19 01:42 322
1904 영국 이민과 생활 코로나사태 중 영국비자연장 imagefile admin_2017 20/05/18 21:18 73
1903 아멘선교교회 칼럼 여호수아가 그 모든 왕과 싸운지는 여러 날이라 imagefile admin_2017 20/05/18 21:12 22
1902 아멘선교교회 칼럼 이스라엘 자손들로 인하여 여리고는 굳게 닫혔고 출입하는 자 없더라 imagefile admin_2017 20/05/18 20:54 17
1901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중세 수도원 기행 - 쎄레와 꼴리우르 imagefile admin_2017 20/05/18 20:47 41
1900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33) - 가정의 달 오월, 결혼(Mariage)에 대한 단상 imagefile admin_2017 20/05/18 20:12 151
1899 최지혜 예술칼럼 경매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던 여자 imagefile admin_2017 20/05/18 19:45 50
1898 영국 이민과 생활 코로나 사태 중 영국 비자 연장에 대해 admin_2017 20/05/13 23:11 56
1897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요리의 테라피스트 피에르 가르니에 Pierre Gagnaire imagefile admin_2017 20/05/05 01:30 523
»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프랑스 피레네에서 그리고 지중해 내려가는 길 (2) imagefile admin_2017 20/05/04 23:25 131
1895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가정의 달' 5월, 어머니를 그리워하며 imagefile admin_2017 20/05/04 22:48 360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