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테오의 프랑스 이야기 중세 수도원 기행 옥시따니 (2) 백작성 Chateau Comtal 베르나르 아똥 트랑까벨(Bernard At...

Posted in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  by admin_2017  /  on Jun 29, 2020 20:12
extra_vars1 :  
extra_vars2 :  
테오의 프랑스 이야기
중세 수도원 기행
옥시따니 (2)

백작성 Chateau Comtal
베르나르 아똥 트랑까벨(Bernard Aton Trencavel)이 후작들의 궁전으로 1125년 백작성을 건축했다. 성은 원래 후작의 성으로 건축되었고 갈리아 로마 성채에 기대어 지어졌다. 1226년 왕국으로 편입되면서 성채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 성 루이왕 때부터 성벽을 사이로 해자가 건설되고 진정한 내부 요새가 만들어 진다. 

쌩 나제르 성당 (Basilique Saint Nazaire) 

q10.jpg

중세 카타르 이단 종교 박해로 유명한 도시의 성당은 중세 씨떼의 성벽 가까이 지어졌다. 
6세기 교회터에 처음 교회가 세워지고 현재의 교회는 교황 우르비노 2세의 지원하에 1096년 건설이 시작된다, 1130년 완공된다. 
1269년 확장공사가 있었고 로마네스크 양식의 성가대석과 제단은 고딕으로 바뀌었고 측면의 복도도 1300년에 손을 보았다. 예산 부족으로 중앙 예배석은 로마네스크 양식을 그대로 간직하게 되었다. 쌩 나제르 성당의 색유리창은 화려하고 아름다움으로 프랑스 중부 르와르 강 이남에서 가장 아름답다고 알려졌다. 
q11.jpg
쌩나제르 성당 평면도 

q12.jpg
쌩 나제르 성당 제단과 성가대석 그리고 색유리창

그림자 동행 
그림자가 꿈이 있다면 그것은 인간이라고
인간만큼 다양하게 그림자를 데리고 다니는 생명도 없다.
오늘은 항상 붙어 다니며 불평한마디 없는 그림자에 미안해서
그늘에 들어가 그림자를 갈무리하고 이마에 땀을 닦는다. 
그림자가 잘 쉬어야 자연도 회복되고 나도 회복이 될거다.

- 옥시따니에서 2020년 2월-
-2020년 6월 코로나로 격리된 날들, 사계절 옥탑방에서-

쌩 길렘 르 데제르 Saint-Guilhem-le-Désert 
-산트 길헴 도 데제르Sant Guilhèm dau Desèrt 

q13.jpg

대표적인 옥시따니 가장 아름다운 중세 마을로 쏘타 록스 Sauta Ròcs (les Saute Rochers).로 부르는 주민 250명이 살고 있다. 
마시프 상트랄 중부 산맥Massif central 접경에 위치한 에로Hérault 강 중간 계곡길에 모든 인간의 존재와 동 떨어진 곳 <사막 Le désert>에 위치하고 있다. 쎄란느 산과 셀레트 산이 이어지는 지점이다. 


쌩 길렘 수도원 Abbaye de Saint-Guilhem

q14.jpg
수도원 광장 

q15.jpg 



q16.jpg 
중앙 네이브 폭에 비하여 세배나 높은 천장 높이

q17.jpg
로마네스크 양식의 반원형 아취 

베네딕트 수도원으로 문을 연 쌩 길렘 수도원은 로마네스크 양식의 초기 건축 작품으로 지었다. 804년 뚤루즈 백작이며 아끼뗀 공작인 기욤saint Guillaume (랑그독 언어로 기엠 Guilhèm)이 설립한 젤론 수도원abbaye de Gellone이 있었고 812년 그의 사후에 쌩 기욤 수도원 abbaye de Guillaume 이 되었고 1066년 성인 품위에 오른 후 쌩 길렘 수도원  으로 바뀌었다. 

건축 입구 부분 나르텍스에 교차 리브볼트를 가장 일찍 사용한 건축의 예다.
12-13세기 회랑의 일부는 뉴욕 메트로폴레텐 박물관에서 볼 수 있다.
중앙 네이브 높이가 18미터에 이르고 폭은 6미터에 불과하며 4개의 기둥 간격을 보여준다. 
수도원에서 빛과 대화를 나눈다. 돌들과 침묵을 경쟁한다.
돌에게 배우고 그림자에게 배운다.

q18.jpg 
수도원 후진 쪽 에로강의 지류

q19.jpg
수도원 제단 부분



q20.jpg q21.jpg q22.jpg q23.jpg q24.jpg q25..jpg



밤이슬 기운과 함께 새벽 하늘에 빛이 스며들기 시작하면
사물은 사람들에게 자리를 내준다.
빛이 창을 통해 들어오면 항상 그 일부는 마음에 남는다
아침 이슬이 서린 공기로 닦아내고 새소리와 함께 귀를 씻어도 아침 햇살도 마음을 씻어도 마음 깊숙히 가라 앉은 묵은 때는 씻을 수가 없다.

q36.jpg 

에로 강을 건너며 산티아고 가는 길목에 들어선다

 

q37.jpg

2020년 6월 코로나로 격리된 날들, 사계절 옥탑방에서- 



유로저널 칼럼니스트 테오
bonjourbible@gmail.com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7194
공지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크리스트나 칼럼니스트 소개 imagefile admin_2017 2019-01-29 6436
1929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클래식 꽃밭 산책 imagefile admin_2017 20/07/01 02:41 69
1928 영국 이민과 생활 T2동반비자 성격과 별도관리 imagefile admin_2017 20/07/01 00:26 41
1927 최지혜 예술칼럼 무한 거울방의 시작 imagefile admin_2017 20/06/30 18:46 37
1926 아멘선교교회 칼럼 아멘선교교회 7월1일자 말씀 imagefile admin_2017 20/06/29 23:49 12
1925 영국 이민과 생활 학업중단과 60일기간과 방문무비자 imagefile admin_2017 20/06/29 23:41 15
1924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긴 시간 격리 후 첫 번째 외출 그리고 나 만의 여유 imagefile admin_2017 20/06/29 21:17 108
1923 아멘선교교회 칼럼 아멘선교교회 6월 24일자 말씀 imagefile admin_2017 20/06/29 20:30 14
»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옥시따니 (2) imagefile admin_2017 20/06/29 20:12 37
1921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호국보훈의 달' 6월에 전하는 평화의 선율 imagefile admin_2017 20/06/16 19:43 236
1920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 (35) - 코로나 이후의 와인 품평회와 '사회적 거리두기'의 단상 imagefile admin_2017 20/06/16 19:39 203
1919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옥시따니 (1) imagefile admin_2017 20/06/16 18:56 59
1918 아멘선교교회 칼럼 아멘선교교회 6월17일자 말씀 imagefile admin_2017 20/06/15 23:04 38
1917 최지혜 예술칼럼 도날드 저드가 말하는 '타고난 예술가' imagefile admin_2017 20/06/15 19:48 39
1916 영국 이민과 생활 코로나사태로 7월까지 체류연장과 비자센터 오픈 imagefile admin_2017 20/06/13 21:18 241
1915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 (34) - 와인의 도시에서, 박카스(Bacchus)를 만나다 imagefile admin_2017 20/06/02 19:25 214
1914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모든 사랑으로… imagefile admin_2017 20/06/01 23:31 291
1913 아멘선교교회 칼럼 때가 차매 하나님이 그 아들을 보내사 imagefile admin_2017 20/06/01 23:22 44
1912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귀족과 수집가의 집 imagefile admin_2017 20/06/01 22:52 540
1911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쎄레와 꼴리우르 (2) imagefile admin_2017 20/06/01 20:00 54
1910 최지혜 예술칼럼 루비이통이 발견한 쿠사마의 가능성 imagefile admin_2017 20/06/01 19:31 60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