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최지혜의 예술 칼럼 (234) 추상화는 심오한 현실에 이르는 한 방법 1939년부터 추상회화를 그리기 시작한 그의 예...

Posted in 최지혜 예술칼럼  /  by admin_2017  /  on Dec 02, 2019 00:37
extra_vars1 :  
extra_vars2 :  
최지혜의 예술 칼럼 (234) 
추상화는 심오한 현실에 이르는 한 방법

1939년부터 추상회화를 그리기 시작한 그의 예술은 추상표현주의적 요소와 기하학적 요소의 부단한 교류를 통한 정적인 것과 동적인 것의 대비에다 색채로서 형(形)을 만든다는 관점에서 출발했다.
 
Hans Hofmann, Untitled,  1939.jpg
Hans Hofmann, Untitled, 1939

그리고 '밀고 당김'(push and pull)이라 이름 붙인 색조들의 상대적 관계는 캔버스의 평면성을 유지한 상태에서 표현의 깊이를 추구하는 방향으로 정착되었다. 
그것은 이후 기하학적인 형태의 구성으로 점차 기울어져 갔다.
 
Hans Hofmann, Untitled, July 20, 1942.jpg
Hans Hofmann, Untitled, July 20, 1942

1940년부터 그는 완전히 추상화만을 그렸는데, 그는 추상화가 심오한 현실에 이르는 한 방법이라고 믿었다. 

Hans Hofmann, Untitled, 1940.jpg
Hans Hofmann, Untitled, 1940

필요한 요소가 드러나게 하기 위해 불필요한 요소를 제거하거나 단순화시키는 방법과 능력을 그는 추상이라고 정의했다.  
 
Hans Hofmann, Untitled, 1941.jpg
Hans Hofmann, Untitled, 1941


1944년 뉴욕에서 호프만은 첫 개인전을 가졌다. 
버몬트의 베닝턴 대학 (Bennington College)에서의 이 첫 회고전을 기획한 클레멘트 그린버그 (Clement Greenberg)를 비롯하여 여러 비평가들로부터 그는 대단한 찬사를 받았다. 

Hans Hofmann, Ambush, 1944.jpg
Hans Hofmann, Ambush, 1944

Hans Hofmann, Integration, c. 1944.jpg
Hans Hofmann, Integration, c. 1944

HANS HOFMANN, Red Sun, 1949.jpg
Hans Hofmann, Red Sun, 1949

Hans Hofmann, Pink Phantasie, 1950.jpg

Hans Hofmann, Pink Phantasie, 1950

6. '추상표현주의'
추상표현주의의 용어의 유래는 미술평론가 알프레드 바가 1929년 미국에서 전시되고 있었던 칸딘스키(Wassily Kandinsky)의 초기작품을 가르켜 형식은 추상적이지만 내용은 표현주의적이라고 언급한데서 비롯되었다.

Wassily Kandinsky, Improvisation no. 30 (Canons), 1913.jpg
Wassily Kandinsky, Improvisation no. 30 (Canons), 1913

(다음에 계속…)


유로저널칼럼니스트, 아트컨설턴트 최지혜
메일 : choijihye107@gmail.com
블로그 : blog.daum.net/sam107
                                                페이스북 : Art Consultant Jihye Choi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5517
공지 하재성의 시사 칼럼 하재성 칼럼니스트 소개 admin_2017 2019-01-29 4190
1809 아멘선교교회 칼럼 네가 이것을 알라 말세에 고통하는 때가 이르리니 admin_2017 19/12/10 01:11 14
1808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마법의 12월의 축제들 imagefile admin_2017 19/12/09 21:44 71
1807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프랑스 역사가 만든 뮤즈, 혁명의 뮤즈, 공화국의 뮤즈 마리안느와 함께 (3) imagefile admin_2017 19/12/09 00:19 30
1806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 국민연금과 NI관리 admin_2017 19/12/09 00:04 33
1805 최지혜 예술칼럼 현대 미국 추상미술사의 선구자 imagefile admin_2017 19/12/08 23:47 22
1804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명품의 거물 LVMH와 티파니 imagefile admin_2017 19/12/04 06:11 204
1803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학생비자와 영어능력증명 admin_2017 19/12/04 01:35 17
1802 아멘선교교회 칼럼 사람이 땅위에 번성하기 시작할 때에 admin_2017 19/12/03 03:55 19
1801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프랑스 역사가 만든 뮤즈, 혁명의 뮤즈, 공화국의 뮤즈 마리안느와 함께 (2) imagefile admin_2017 19/12/02 01:56 59
1800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26) 니스(Nice)에서 만난, 부르고뉴(Bourgogne) 와인 만드는 의사선생님 imagefile admin_2017 19/12/02 01:32 80
» 최지혜 예술칼럼 추상화는 심오한 현실에 이르는 한 방법 imagefile admin_2017 19/12/02 00:37 23
1798 영국 이민과 생활 일시 동거 못한 부부 배우자비자 imagefile admin_2017 19/11/26 23:10 38
1797 아멘선교교회 칼럼 한 번 죽는 것은 사람에게 정하신 것이요 admin_2017 19/11/26 01:37 36
1796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프랑스 역사가 만든 뮤즈, 혁명의 뮤즈, 공화국의 뮤즈 마리안느와 함께 (1) imagefile admin_2017 19/11/26 01:00 42
1795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미투에 고발당한 폴란스키의 작품 나는 고발한다 imagefile admin_2017 19/11/26 00:21 210
1794 박심원의 사회칼럼 박심원의 영화로 세상 읽기: (54) 미스터 소크라테스 imagefile admin_2017 19/11/25 20:05 66
1793 최지혜 예술칼럼 20세기의 가장 영향력 있는 미술 교사 imagefile admin_2017 19/11/25 01:42 67
1792 아멘선교교회 칼럼 하나님이 세상( 사람 )을 사랑하사 admin_2017 19/11/20 06:11 32
1791 아멘선교교회 칼럼 인생의 결국은 천국과 지옥으로 나눠지는데… ! admin_2017 19/11/20 06:08 28
1790 영국 이민과 생활 피앙세비자 준비부터 영주권까지 admin_2017 19/11/19 23:27 43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